우진비앤지 자회사 ‘오에스피’, 30억 투자 유치…내년 상장 추진

인더뉴스 박경보 기자ㅣ우진비앤지(018620)의 자회사 오에스피는 아주IB투자, 하나벤처스, 한국투자파트너스로부터 총 30억원 규모의 투자 유치를 받았다고 7일 밝혔다. 오에스피는 이번 투자 유치를 바탕으로 내년 하반기 코스닥 상장을 추진할 방침이다.

유기농 펫푸드 전문 업체인 오에스피는 HACCP(식품안전관리인증기준)와 USDA-NOP(미국 농무부 유기농 인증)을 취득하고 국내 주요 사료 회사들과도 활발히 거래하고 있다.

특히 지난해 매출 150억원을 기록하며 전년 대비 23% 성장했고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은 29억원, 22억원으로 모두 100% 이상 상승했다. 올해에도 상반기에만 매출 78억원, 영업이익 20억원, 당기순이익 17억원을 달성했다.

오에스피는 내년 하반기 코스닥 상장을 위한 기업공개(IPO)에도 속도를 낼 전망이다. 지난 6월 대신증권과 SK증권을 주관사로 선정하는 등 상장을 위한 준비 절차를 밟고 있으며, 상장에 성공한다면 펫푸드 업체로는 최초의 사례가 된다.

우진비앤지 관계자는 “오에스피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미래 성장 가치를 인정받아 투자 유치에 성공하게 됐다”며 “내년 코스닥 상장도 순조롭게 마무리할 것이며 글로벌 시장도 적극 공략하는 등 성장을 가속화 하겠다”고 말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Economy 경제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