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공공지원 사회임대주택 사업자 공모…사업지는 양주옥정

비영리 법인 등 사회적 경제주체 모집
주거지원 대상자에 15년간 저렴하게 임대
공공지원 사회임대주택 사업구조 개념도. 이미지ㅣLH

인더뉴스 이재형 기자ㅣ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15일 1차 공공지원 사회임대주택을 건축하고 임대 운영할 사회적 경제주체를 공모했습니다.

‘공공지원 사회임대주택’이란 사회적협동조합, 비영리 법인, 사회적 기업 등 주택도시기금 등 사회적 경제주체가 공공 소유 토지를 빌려 짓는 다가구주택입니다. 

공공지원 사회임대주택은 청년·신혼부부·고령자 등 주거지원 대상자에게 임대됩니다. 임대료는 시세의 80% 이하로 저렴하게 책정되며 15년 이상 거주할 수 있습니다.

이번 공모의 대상지는 양주옥정 점포겸용단독주택용지(4필지)입니다. 사업에 선정되면 이곳에 1층 근린생활시설을 시세 이하 가격에 임대·운영할 수 있습니다. 필지 당 최대 5가구까지 공급 가능합니다.

선정된 사업자는 주택도시기금이 출자해 설립한 리츠(REITs)로부터 15년(최대 20년)간 토지를 임차할 수 있습니다. 건축비 등 제비용은 HUG 기금융자 및 PF보증에서 조달 가능하며, 의무임대기간을 채우면 해당 토지를 매입할 수 있습니다.

공모는 오는 11월 16~18일 참가의향서 접수, 12월 21일 사업신청서 접수를 거쳐 내년 1월 민간 사업자 선정 순으로 진행됩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15일부터 LH 홈페이지에서 확인하면 됩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Industry 산업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