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윙’ 미국 상륙…‘가장 재미있는 제품’ 호평 이어져

통신사 버라이즌 통해 15일 출시
LG 윙. 사진 | LG전자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 | LG전자가 전략 스마트폰 ‘LG 윙(LG WING)’을 미국 시장에 선보입니다. 판매를 앞두고 현지 언론에서 호평이 이어졌습니다.

LG전자는 15일(현지시간) 미국 이동통신사 버라이즌을 통해 LG 윙을 출시한다고 밝혔습니다. 신제품은 ‘스위블 모드’로 전환하면 주 화면은 가로로 돌아가고 숨겨져 있던 보조화면이 하단에 나타나는 특징이 있습니다. 새로운 외형이 주는 사용성이 강점입니다.

LG전자는 미국을 시작으로 독일, 이탈리아, 스페인, 호주 등에 순차 출시할 계획입니다. 국내에는 이달 초 판매를 시작했습니다.

LG 윙을 두고 미국 정보기술(IT) 매체들은 ‘신기하다’며 좋은 평가를 했습니다. 기즈모도(GIZMODO)는 “LG 윙은 스마트폰으로 영상을 즐기거나 유튜버를 꿈꾸는 사용자에게 최적”이라며 “올해 출시된 스마트폰 중 가장 재미있는 제품”이라고 했습니다.

테크레이더(TechRadar)는 “LG 윙은 미디어 시청을 하면서 웹서핑을 하는 등 멀티태스킹에 최적화된 제품”이라고 평가했습니다. 폰아레나(PhoneArena)는 “단단한 설계로 스위블 동작이 견고하게 움직인다”며 “슬라이딩 동작을 지속해도 스위블되는 스크린은 흔들림이 없다”고 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Tech 테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