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눈가 전용 뷰티기기 ‘프라엘 아이케어’ 첫 선

출하가 약 60만원..뷰티기기 제품 확대
LG전자가 21일 홈 뷰티기기 ‘LG 프라엘 아이케어’를 출시했습니다. 사진 | LG전자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 | LG전자가 홈 뷰티기기 ‘LG 프라엘 아이케어’를 출시했습니다. 출하가 59만 9000원입니다.

LG전자는 오는 21일 진행하는 라이브 커머스 ‘네이버 쇼핑라이브’를 시작으로 29일까지 신제품 예약 판매를 진행한다고 이날 밝혔습니다. 라이브 커머스 방송에서는 배우 이유리 씨가 출연해 제품을 소개할 예정입니다.

LG 프라엘 아이케어는 눈가 전용 뷰티기기입니다. LG전자는 ▲더마 LED 마스크 ▲더마 LED 넥케어 ▲토탈 타이트 업 케어 ▲갈바닉 이온 부스터 ▲듀얼 브러시 클렌저 ▲탈모 치료용 의료기기 메디헤어에 이어 8번째 신제품을 선보이며 제품군을 확대하고 있습니다.

LG전자는 많은 소비자가 눈가 피부에 관심이 높고 집중적으로 관리하기를 원하는 점을 고려해 제품을 개발했다고 했습니다. 신제품은 안경처럼 쓸 수 있습니다. 무게는 125g(그램)이며 안경다리 길이를 피부에 밀착 시켜 사용합니다.

LG 프라엘 아이케어는 6가지 모드가 있습니다. LED(발광다이오드) 세기에 따라 ‘베이직 모드(9분 관리)’와 ‘마일드 모드(15분 관리)’를 선택할 수 있습니다. 미세전류 세기도 1단계에서 3단계까지 조절됩니다.

신제품은 적색 LED와 근적외선 LED 광원에 미세전류를 더한 복합 케어 기술을 적용했습니다. 아이패치가 미세전류를 눈가 피부에 흘려 표피층 아래 진피층 하단부터 콜라겐과 엘라스틴 생성을 활성화한다고 LG전자는 설명했습니다.

LG전자가 글로벌의학연구센터(Global Medical Research Center)에서 진행한 임상 시험 결과 신제품 사용 후 눈꼬리 피부 진피 치밀도와 탄력은 각각 31.8%, 20%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다크서클과 아이백도 각각 5.8%, 11.5% 개선됐습니다. 성인 여성 26명이 ‘베이직 3단계’로 주 3회씩 8주간 사용한 이후 피부 상태를 측정한 내용입니다.

LG 프라엘 아이케어는 산업통상자원부와 식품의약안전처가 공고한 ‘비의료용 LED 마스크 형태 제품 예비안전기준’을 통과했습니다. 피부과 및 안과 전문의로 구성한 ‘LG 프라엘 피부과학 자문단’에서 안전성 검증을 거쳤습니다.

손대기 LG전자 한국HE마케팅담당 상무는 “효능과 안전성이 탁월한 제품군을 앞세워 홈 뷰티기기 시장에서 ‘집중 케어’ 흐름을 만들어나갈 것”이라고 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Tech 테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