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역대 최대 규모 ‘if(kakao)2020’ 콘퍼런스 온라인으로 연다

카카오톡 10주년 맞아 3일간 100여개 세션 마련..기술·서비스 등 주제 다양
25일 여민수, 조수용 대표 오프닝..주요 자회사 CEO들도 직접 발표 나설 예정
카카오, 역대 최대 규모 ‘if(kakao)2020’ 콘퍼런스 온라인으로 개최. 이미지 | 카카오

인더뉴스 권지영 기자ㅣ카카오(공동대표 여민수, 조수용)가 오는 11월 25일부터 27일까지 ‘이프 카카오(if kakao 2020)’ 콘퍼런스를 온라인으로 엽니다.

지난 2018년 시작해 3회째를 맞는 if kakao 콘퍼런스는 카카오의 다양한 서비스들에 접목된 핵심 보유 기술을 외부에 공유하고 소통하는 행사로 개최돼 왔습니다.

카카오는 올해 카카오톡 10주년을 맞아 기술 관련 주제를 비롯해, 카카오의 서비스, 사업 비전과 방향성, 비즈니스 파트너, 기업 문화 등에 걸친 다채로운 주제를 마련했습니다. 행사 규모 역시 역대 최대로 100여개의 세션이 3일간 온라인으로 진행됩니다.

특히 콘퍼런스가 시작되는 25일 오프닝 세션에서는 카카오의 여민수, 조수용 공동대표가 연사로 나설 예정이며, 카카오모빌리티, 카카오뱅크, 카카오엔터프라이즈, 카카오재팬, 카카오페이, 그라운드X 등 주요 자회사의 CEO들도 사업과 서비스 등을 주제로 발표를 진행할 예정입니다.

이 밖에 개발과 기획 담당 실무자들의 세션, 외부 연사와 함께하는 세션, 카카오의 일하는 방식을 엿볼 수 있는 흥미로운 세션 등도 마련됩니다.

콘퍼런스 세부 일정 및 세션 소개 등은 11월 9일 if kakao 2020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되며, 카카오 계정으로 로그인 한 뒤 관심 세션을 등록하면 한정판 이모티콘을 지급하는 이벤트도 이날 시작될 예정입니다.

비대면으로 진행됨에 따라 인원 제한없이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공식 홈페이지 및 카카오TV를 통해 시청할 수 있습니다.

카카오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온라인을 통해 진행되는 이번 if kakao 2020 컨퍼런스는 이용자들과 함께 소통하는 새로운 방식의 온택트(On-tact)콘퍼런스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경험과 통찰, 지식과 노하우 등의 공유를 넘어, 카카오의 현재와 미래를 살펴볼 수 있는 의미있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Company 기업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