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남 DB손보 부회장, 국가품질경영대회서 철탑산업훈장 수상

보험서비스 품질혁신 기여한 점 높이 평가
김정남(오른쪽) DB손해보험 부회장이 19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제46회 국가품질경영대회 시상식에서 철탑산업훈장을 수상하고 있습니다. 사진ㅣDB손해보험

인더뉴스 전건욱 기자ㅣ김정남 DB손해보험 부회장이 지난 19일 코엑스에서 열린 제46회 국가품질경영대회에서 보험서비스 품질혁신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철탑산업훈장을 수상했습니다.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한국표준협회가 주관하는 이 대회는 제조·서비스 산업에서 품질향상·원가절감·생산성 향상 등 탁월한 품질경영 활동으로 국가경쟁력 향상에 기여한 유공자를 선정해 매년 포상합니다.

김 부회장은 지난 2010년 DB손보 대표로 취임해 ‘고객과 함께 행복한 사회를 추구하는 글로벌 보험금융그룹’이라는 새 비전을 선포하고, 전사적인 품질혁신 활동을 전개해 왔습니다.

품질혁신 활동은 2013년부터 6년간 DJSI(다우존스지속가능경영지수) 세계 최고 등급 획득, 2015년 국가품질대상 수상, 2016년 금융서비스업 분야 국가품질 명장 2년 연속 배출, 2017~2020년 기간 동안 전국품질분임조대회 수상이라는 결과로 나타났습니다.

김 부회장은 소통 측면에서도 혁신을 추구했습니다. 매년 임원·부서장 100명과 함께 고객을 만나 목소리를 청취하는 ‘고객바로알기’ 행사를 개최했으며 고객으로 구성된 소비자평가단을 10년째 운영하고 있습니다.

또 취임 직후부터 ‘CEO와 통통통’이라는 프로그램을 66회 이상 진행, 현재까지 3500여명의 임직원과 소통의 자리를 가졌습니다.

해외사업에도 속도를 내고 있습니다. 1984년 미국령 괌지점 개설 후 2013년엔 중국 충칭 안청보험사와 전략적 지분투자를 통해 협력사업을 진행하고 있고, 2015년 들어서는 베트남 PTI사를 인수해 경영에 참여하고 있습니다.

지난해엔 괌, 사이판, 파푸어뉴기니 등 현지보험사를 인수했으며 인도네시아, 라오스, 미얀마 등 동남아에서도 현지사무소를 운영해 환태평양 지역에서 사업영역을 확대해 가고 있습니다.

김정남 부회장은 “전 국민이 믿고 찾는 보험사로서 앞으로도 창의적이고 최고 품질을 갖춘 고객서비스로 성원에 보답하겠다”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Finance 금융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