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온, 27일까지 ‘블랙프라이데이’ 연다

매일 선착순 3천명에게 최대 50% 할인 쿠폰 제공
프라다·생로랑 등 최대 30% 저렴한 가격에 선봬
롯데온 블랙프라이데이. 이미지ㅣ롯데온

인더뉴스 남궁경 기자ㅣ롯데온이 오는 27일까지 ‘롯데온 블랙프라이데이’를 열고 시즌 인기 상품을 최대 50%까지 할인 판매합니다.

23일 롯데온에 따르면 이번 행사에는 매일 오전 10시 선착순 3000명에게 행사 기간 사용이 가능한 50% 할인 쿠폰을 제공합니다. 또 가전, 식품생활, 명품, 의류, 뷰티, 스포츠·레저, 유아동, 홈리빙 등 8개 상품 카테고리에서 선정한 120개 상품 구매 시 추가 카드 할인 쿠폰도 다운 받아 사용할 수 있습니다.

먼저 가전 대표 상품으로는 LG전자 게임용 모니터를 비롯해 TV, 노트북 등을 판매가 대비 최대 20% 할인된 가격에 판매합니다. 삼성전자, 애플, 필립스 등 인기 가전도 저렴한 가격에 선보입니다.

명품에서는 롯데온이 병행수입한 상품을 중심으로 판매가 대비 30% 할인된 금액에 상품을 준비했습니다. 프라다 사피아노 플랩 여성 장지갑을 최종 혜택가 59만원대에, 프라다 사피아노 모노크롬 숄더백을 최종 혜택가 179만원대에, 생로랑 여성 코트 클래식 파이톤탭 스니커즈를 최종 혜택가 40만원대에게 선보입니다.

겨울 의류도 특가에 선보입니다. 폴로랄프로렌 걸즈 꽈배기 니트 가디건을 최종 혜택가 4만 2720원에, 라코스테 안감 기모 맨투맨을 5만 5410원에, 나이키 NSW 클럽 풀집 후드집업을 최종 혜택가 3만 2810원에 내놨습니다.

류승연 롯데e커머스 영업총괄팀 수석은 “롯데온에서는 11월의 마지막 할인 행사로 ‘롯데온 블랙프라이데이’를 23일부터 27일까지 닷새 간 진행한다”며 “각 상품 카테고리별로 시즌 인기 상품 15개를 선정해 총 120개의 대표 상품을 저렴한 가격에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Distribution 유통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