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솔루션, 갤러리아·도시개발 합병…6개 부문 체제로

내년 4월 합병완료 예정
이미지ㅣ게티이미지뱅크

인더뉴스 남궁경 기자ㅣ한화솔루션이 자회사인 한화갤러리아와 합병합니다. 또 다른 자회사인 한화도시개발도 자산개발 사업부문과 울주부지부문으로 인적 분할 뒤 자산개발 사업부문을 합병하기로 했습니다.

한화갤러리아는 8일 한화솔루션과 합병을 결정했다고 공시했습니다. 앞으로 양사 간 합병절차를 진행하며 합병 시점은 내년 4월(잠정)입니다.

이번 합병은 사업영역 확대와 경영 효율성을 높이겠다는 취지에서 결정됐습니다. 한화갤러리아 측은 “갤러리아의 안정적인 투자환경 확보와 적극적인 신규 사업 진출을 위한 합병이다”라며 “한화솔루션과의 합병으로 기존 백화점 사업강화와 합병회사의 사업역량을 활용한 신규 사업 기회 창출을 기대한다”고 했습니다.

한화솔루션은 한화도시개발 자산개발 사업부문도 합병합니다. 한화갤러리아와 한화도시개발 모두 한화솔루션 자회사입니다.

이번 합병으로 한화솔루션은 기존 4개 부문(케미칼·큐셀·첨단소재·전략)에 2개 부문(갤러리아·도시개발)이 더해져 6개 부문 체제로 운영됩니다. 도시개발부문을 제외한 5개 부문은 각자 대표체제로, 도시개발 부문은 사업규모를 고려해 부문장 체제로 운영될 계획입니다.

한화솔루션은 기존의 소재·태양광 사업 구조의 고도화를 지속적으로 추진합니다. 합병 이후 갤러리아와 도시개발 부문은 신용도 상승으로 자본 조달 비용이 감소하면서 기존 사업의 수익성을 극대화할 수 있습니다. 특히 갤러리아의 경우, 프리미엄 리테일 분야의 신규 사업 투자에 유리해질 전망입니다.

한편 한화갤러리아와 한화도시개발은 한화솔루션의 100% 연결 자회사로 신규합병 법인의 재무 구조에는 변화가 없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Company 기업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