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뉴딜 지원 나선 하나銀…“스타트업에 1000억 신규 보증”

서울신용보증재단과 ‘뉴딜 활성화 스타트업 지원’ 업무협약
디지털 경제 전환 활성화 위해..금리우대·심사간소화 혜택 등
사진ㅣ하나은행

인더뉴스 유은실 기자ㅣ하나은행(은행장 지성규)은 서울신용보증재단(이사장 한종관)과 ‘한국판 뉴딜 활성화를 위한 유망기술 스타트업 성공 프로젝트 업무협약’을 지난 18일 체결했습니다. 양사는 우수 기술을 보유한 소상공인·중소기업 지원 협업 체계 구축하고 한국판 뉴딜 활성화에 나섭니다.

이번 업무협약으로 하나은행과 서울신용보증재단은 특허권·실용신안권·디자인권 등 지식재산(IP)을 기반으로 사업을 영위 중인 소상공인과 중소기업에 다양한 금융지원을 제공할 방침입니다.

먼저 하나은행의 서울신용보증재단 앞 신규 출연금을 바탕으로 1000억원 규모의 서울신용보증재단 신규 보증이 시행됩니다. 스타트업 기업을 대상으로 금리우대, 심사 간소화, 보증료율 감면 등 혜택을 제공해 디지털 혁신을 통한 한국판 뉴딜 활성화를 지원하겠다는 계획입니다.

또 개발, 사업화, 매출 확대 등 기업성장주기 단계별 맞춤형 금융지원과 컨설팅도 시행됩니다. 이번 협약으로 자금조달에 어려움을 겪는 영세기업·스타트업 기업과 함께 성장할 수 있는 기반을 구축하겠다는 것이 하나은행 관계자의 설명입니다.

지성규 하나은행장은 “이번 협약은 무형자산을 바탕으로 미래 성장 가능성을 평가해 스타트업 기업들을 지원하고 상생을 도모한다는 점에서 큰 의미를 갖는다”며 “디지털 경제로의 전환을 위해 창업 생태계 구축이 필수적이기 때문에 소상공인 지원과 안전망 강화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Finance 금융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