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30세대 10명 중 8명 “올해 크리스마스는 집에서”

투썸플레이스, 2020 크리스마스 트렌드 발표
2030 남녀 1000명 상대로 설문조사 시행
2020 크리스마스 트렌드. 이미지ㅣ투썸플레이스

인더뉴스 남궁경 기자ㅣ투썸플레이스가 12월 첫 주 20~39세 남녀 1000명을 대상으로 ‘2020 크리스마스’를 주제로 진행한 설문조사 결과를 발표했습니다. 이번 조사는 코로나19로 인해 달라진 크리스마스 풍경과 케이크 소비 트렌드를 알아보기 위해 진행됐습니다.

22일 투썸플레이스에 따르면 코로나19로 인해 달라진 일상이지만, 크리스마스가 기대된다고 응답한 사람이 64.9%로 크리스마스에 대한 기대감은 여전히 컸습니다. 많은 이들이 외부활동 제약 등 활동이 자유롭지 못한 점에 대한 아쉬움을 느끼고 있었으며, 전체 응답자의 76.9%는 집에서 조용히 보낼 계획이라고 응답했습니다.

특히 소중한 사람들과 조촐하게나마 오붓한 홈파티를 즐기겠다는 응답이 과반수를 차지했습니다. 전체 응답자 중 63.6%가 홈파티를 계획하고 있다고 답했으며, 크리스마스를 함께 보내고 싶은 사람은 1위가 가족, 다음이 연인, 친구 순이었습니다.

크리스마스에 꼭 필요한 음식으로는 ‘케이크’를 꼽았습니다. 전체 응답자 과반수 이상이 크리스마스에 어울리는 음식으로 케이크를 선택한건데요. 전체 응답자 중 62.6%는 올해 크리스마스에 케이크를 구매하겠다고 응답했으며, 크리스마스 케이크 구매 이유로는 ‘크리스마스에 어울리는 특별함을 즐기기 위해’가 57.6%로 가장 많았고, ‘크리스마스 분위기의 사진을 찍기 위해’ 등이 나왔습니다.

크리스마스 케이크 구매 시 가장 선호하는 브랜드로는 투썸플레이스가 1위, 파리바게뜨가 2위, 동네 개인 베이커리 및 카페가 3위를 차지했으며, 배스킨라빈스, 뚜레쥬르 등이 뒤를 이었습니다. 투썸플레이스는 커피전문점 중에서도 크리스마스 케이크 구매 시 가장 선호하는 브랜드 1위(73%)를 차지했습니다.

크리스마스에 케이크를 구매하겠다고 응답한 사람 중 48.2%가 크리스마스와 연말 케이크 구매 예상 횟수가 2회 이상이라고 응답했는데요. 전체 응답자 중 85.6%는 홀케이크를 구매한다고 답변했으며, 케이크 구매 예상 금액은 3만원 이상이라고 응답한 사람이 평소보다 20% 이상 증가해 크리스마스와 연말 케이크에는 평소보다 더 투자하는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투썸플레이스는 올해 크리스마스 시즌을 겨냥해 내놓은 ‘윈터 판타지(Winter Fantasy)’ 콘셉트와 화려한 비주얼의 케이크로 밀레니얼 세대의 호응을 이끌어 내고 있습니다. 투썸의 이번 크리스마스 케이크는 크리스마스 페스티벌의 분위기를 ‘퍼플’ 컬러와 ‘골드’ 포인트로 연출하고, 시즌 컨셉을 담은 다양한 제품으로 크리스마스 분위기를 극대화하는 등 그 어느 때보다도 화려하게 제작됐습니다.

특히 유럽 전통 디저트인 샤를로트를 투썸만의 스타일로 재해석해석했는데요. 윈터판타지의 신비로움을 퍼플 컬러의 마블 글레이즈로 표현한 블랙베리 샤를로뜨, 베스트셀러 제품인 스트로베리 초콜릿 생크림을 2단으로 디자인한 케이크를 비롯한 크리스마스 제품의 인기가 높습니다.

투썸플레이스 관계자는 “사회적 거리두기로 인해 외부 활동이 자유롭지 못하게 되면서 집에서 가족들과 크리스마스 분위기를 즐기고자 하는 추세가 확산되고 있다”며, “크리스마스 분위기를 한껏 높여줄 화려한 비주얼의 투썸 케이크와 함께, 집에서 소중한 사람들과 함께하는 즐거운 크리스마스와 연말 보내시길 바란다”라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Distribution 유통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