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미분양 주택, 17년 만에 최저치로

11월 말 기준 2만3620가구
전월 대비로는 11.5% 감소
서울 시내의 한 아파트 단지. 사진 | 게티이미지뱅크

인더뉴스 전건욱 기자ㅣ지난달 전국 미분양 주택 물량이 17년 만에 최저치로 떨어졌습니다. 지난 10월과 비교하면 10%가량 줄었습니다.

국토교통부는 11월 말 기준 전국 미분양 주택이 총 2만 3620가구로 집계됐다고 30일 밝혔습니다. 이는 전월(2만 6703가구) 대비 11.5% 줄어든 수치입니다. 2003년 5월 당시 2만 2579가구 이후 17년 6개월 만에 최저치입니다.

지역별로 보면 수도권은 3183가구로 전월보다 11.8% 감소했습니다. 지방은 2만 437가구로 11.5% 줄었습니다. 서울 미분양 물량은 52가구로 전월과 같았습니다.

규모별로는 85㎡ 초과 중대형 미분양은 1016가구로 전월 대비 26.7% 줄었고, 85㎡ 이하는 2만2604가구로 10.7% 감소했습니다.

준공 후 미분양 물량은 1만 4060가구로 전월보다 12.6% 감소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Industry 산업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