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대리점 방문 없이 앱으로 군인요금제 가입된다

군 장병을 위한 병적증명서 전자발급 서비스 첫 제공
대리점 방문 없이 앱에 저장된 증명서로 군인 원하는 업무 처리 가능
KT 광화문 사옥. 사진 | 인더뉴스 / 권지영 기자

인더뉴스 권지영 기자ㅣ앞으로 군 장병은 대리점을 직접 방문하지 않아도 앱을 통해 군인할인요금제를 신청할 수 있습니다.

11일 KT(대표이사 구현모)는 행정안전부(장관 전해철), 병무청(청장 모종화)과 협력해 군 장병을 위한 ‘페이퍼리스(Paperless) 전자증명서 서비스’를 통신사 중 처음으로 제공합니다.

이 서비스는 ‘KT 페이퍼리스 플랫폼(Paperless.kt..com)’과 ‘KT 페이퍼리스 앱(Paperless App.)이 실시간으로 행정안전부 시스템과 연계돼 각종 신청 민원업무를 별도 증명서 첨부 없이 자격 등을 확인하고 업무 처리를 지원합니다.

이 서비스를 이용하면 군인들이 통신사의 군인 전용 혜택을 받기 위해서 휴가 또는 외출 시 지방 병무청, 정부24 홈페이지, 주민센터에서 발급받은 병적증명서를 들고 대리점을 내방하지 않아도 됩니다.

예를 들어 KT의 ‘Y군인 Plus’ 요금제 가입 또는 ‘군 정지’가 필요한 군인은 KT 고객센터에 전화해 본인 확인 절차를 거친 뒤 KT 페이퍼리스 앱을 설치하고 행정안전부의 병적증명서를 설치된 앱으로 발급받아 저장해 비대면으로 원하는 서비스를 바로 신청할 수 있습니다.

군 장병을 위한 페이퍼리스 전자증명서 서비스는 안드로이드를 이용하는 스마트폰에서 이용할 수 있으며 향후 아이폰으로도 이용 범위가 확대됩니다. 아울러 KT는 병적증명서 외의 다양한 증빙 서류를 지원해 군 장병들의 편의를 늘려갈 계획입니다.

박현진 KT Customer전략본부장(전무)는 “국방의 의무를 다하고 있는 군 장병들께 감사 드리며, KT는 군 장병들이 불편함 없이 통신 생활을 즐길 수 있도록 지속적인 노력을 할 예정이다”며 “향후 통신서비스 가입, 변경에 전자증명서 확대 적용해 고객 편익 향상과 종이 없는 사회 구현을 위해 노력할 방침”이라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Tech 테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