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뱅·케뱅, ‘ATM 수수료 무료’ 6개월 더…“시중은행과 차별화”

오는 6월 30일까지 ATM 수수료 무료 정책 연장
사진ㅣ연합뉴스

인더뉴스 유은실 기자ㅣ인터넷전문은행 카카오뱅크와 케이뱅크가 올해도 현금자동입출금기(ATM) 수수료 무료 정책을 지속합니다. 양사는 오는 6월 30일까지 ATM 수수료 면제를 유지한다고 발표했습니다.

13일 은행권에 따르면 케이뱅크는 ATM 수수료 면제 기간을 오는 6월 30일까지 연장한다고 공지했습니다. 전국 GS25 편의점과 전국 모든 은행의 ATM 기기 사용 시 수수료가 면제되며 출금·입금·이체 등 모든 ATM 거래에 해당됩니다.

앞서 카카오뱅크도 작년 말까지였던 ATM 수수료 무료 이용 기간을 올해 6월 30일까지 연장하기로 했습니다. 전국의 모든 은행 지점와 모든 편의점의 ATM에서 전체 서비스를 무료로 사용할 수 있습니다.

카카오뱅크는 지난 2017년 7월 출범 때부터 계속 ATM 수수료 무료 정책을 유지해왔습니다. 이를 통해 고객에게 혜택으로 돌아간 누적 비용은 총 1400억원에 달하는 것으로 집계됩니다. 작년 기준으론 약 600억원이, 2019년 기준으론 약 431억원이 고객 혜택으로 돌아갔습니다.

케이뱅크의 경우는 ATM 수수료 면제 정책을 GS25 편의점부터 시작해 지난 2019년 1월 전 은행으로 확장했습니다.

인터넷은행들은 시중은행과의 차별화를 위해 ATM 수수료 무료 정책을 피고 있습니다. 인터넷은행들은 시중은행과 달리 지점이 없는 만큼, ATM을 고객에게 차별화된 서비스를 경험하도록 할 수 있는 주요 접점으로 보고 있는 겁니다.

카카오뱅크는 “ATM 수수료를 비용이 아닌 ‘고객 혜택’으로 재해석한 점이 고객 수 확대 효과로 이어지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Finance 금융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