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 ‘강릉자이 파인베뉴’ 1순위 청약경쟁률 13대 1

522가구 모집에 7260명 몰려
2000년 이후 강릉시 최고 기록
강릉자이 파인베뉴 조감도. 이미지ㅣGS건설

인더뉴스 전건욱 기자ㅣGS건설이 강원도 강릉시에 선보인 ‘강릉자이 파인베뉴’가 1순위 청약 마감에 성공했습니다.

13일 한국부동산원 청약홈에 따르면 전날인 12일 1순위 청약을 받은 이 단지는 552가구(특별공급 제외) 모집에 7260명이 몰려 평균 13.15대1의 1순위 청약경쟁률을 기록했습니다.

최고 경쟁률은 전용면적 135㎡ 타입에서 나왔습니다. 3가구 모집에 74명이 청약을 하며 24.67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습니다. 이외 대부분 타입에서도 두 자릿수 경쟁률로 마감했습니다.

강릉자이 파인베뉴 청약 결과는 강릉시 역대 최고 경쟁률입니다. 부동산정보업체 부동산114자료에 따르면 2000년도 이후 강릉시에서 1순위 청약을 받은 아파트 중 두 자릿수 청약경쟁률을 기록한 단지는 강릉자이 파인베뉴가 처음입니다.

GS건설 관계자는 “좋은 청약 결과가 나온 만큼 좋은 계약 결과를 기대하고 있다”라고 말했습니다.

강릉자이 파인베뉴는 지하 3층~지상 27층, 11개 동, 전용면적 74~135㎡ 총 918가구로 구성돼 있습니다. 약 2km 거리에 KTX 강릉역이 위치해 있으며, 강릉IC와 연결되는 7번 국도와 35번 국도도 단지에 인접해 있습니다.

커뮤니티시설도 갖췄습니다. 사우나와 피트니스센터, 스크린골프연습장, 카페테리아, 맘스스테이션 등 시설이 들어섭니다. 또 엘리베이터 호출시스템, 무인택배시스템 등 스마트 시스템도 적용됩니다.

당첨자 발표는 오는 19일이며, 정당계약은 2월 1~3일 동안 진행됩니다. 1차 계약금은 1000만원 정액제입니다. 견본주택은 강원도 강릉시 교동 341에 위치하며 입주는 2024년 1월 예정입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Industry 산업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