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OC위원장 만찬 행사 만찬주로 선택한 와인은?

하이트진로, 아르헨티나 와인 ‘끌로 드 로스 씨에떼’ 선정..토마스 바흐 IOC 위원장 등 400명에 제공

[인더뉴스 권지영 기자]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장 만찬 행사’를 장식한 하이트진로 와인이 눈길을 끌고 있다.

 

하이트진로(대표 김인규)는 지난 8일 개최된 ‘IOC위원장 만찬 행사’에 아르헨티나 명품 와인 ‘끌로 드 로스 씨에떼(Clos de Los Siete)’가 만찬주로 선정돼 토마스 바흐 IOC 위원장 등 400명에게 제공됐다고 밝혔다.

 

이번에 만찬주로 선정된 ‘‘끌로 드 로스 씨에떼’는 2014년 빈티지로 IOC에서 블라인드 테스트를 통해 직접 선정됐다.

 

‘끌로 드 로스 씨에떼’는 세계적인 와인 제조 컨설턴트이자 양조학자인 미셸 롤랑(Michelle Rolland)이 직접 만든 레드 와인이다. 미셀 롤랑은 아르헨티나 지역 중 ‘우코밸리(Uco Valley)’의 재배가능성을 보고 보르도지역의 유명한 샤또 오너들 7명과 함께 ‘끌로 드 로스 씨에떼’를 탄생시켰다.

 

‘끌로 드 로스 씨에떼’는 손으로 직접 포도를 수확해 최상의 포도만을 골라낸 후 풍미를 담아내기 위해 여과과정을 거치지 않는다. 보랏빛이 감도는 진한 붉은색으로 진한 자두향이 특징이다.


유태영 하이트진로 상무는 “7명의 오너들이 뜻을 모아 만든 ‘끌로 드 로스 씨에떼’는 꿈, 도전 그리고 성공을 의미하고 있어 이번 행사와 의미가 잘 맞다”며 “IOC위원장 행사에 만찬주로 채택돼 매우 영광”이라고 말했다.


한편, ‘끌로드 로스 씨에떼’는 현대백화점(목동점, 판교점 외)및 롯데백화점(건대스타시티점, 부산본점 외), 전문와인샵 등에서 판매되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