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행

KB국민은행, 기술보증기금에 130억 특별출연

‘일자리창출·혁신성장 기술금융지원 업무협약’ 체결..8500억 보증한도 공급해 9200억 대출 지원

[인더뉴스 정재혁 기자] KB국민은행이 기술보증기금에 130억원을 특별출연해 혁신성장기업에 대한 금융지원에 나선다.

 

KB국민은행(은행장 허인)은 기술보증기금(이사장 김규옥)과 ‘일자리창출과혁신성장 지원 플랫폼 구축을 위한 기술금융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 체결을 통해 두 기관은 일자리 창출 효과가 높은 우수기업에 대한 금융지원을 강화한다. 아울러, 혁신성장 기술금융지원 플랫폼을 구축해 우리경제의 새 성장전략인 혁신성장기업을 발굴·육성한다.

 

지원대상은 ▲고용실적 우수기업 ▲비정규직을 정규직으로 전환한 기업 ▲경단녀·장애인·특성화(마이스터)고 졸업자 채용 기업 ▲사회적기업 등의 일자리창출 기업과 R&D기업 ▲신성장산업 영위기업 ▲스마트공장 참여기업 ▲기보의 벤처CAMP, TIPS 참여기업 ▲우수아이디어 창업기업 ▲기후기술기업 등 혁신성장 기업이다.

 

KB국민은행은 기술보증기금에 130억원을 특별출연해 약 8500억원의 보증 한도를 공급한다. 이를 통해 발급된 보증서를 담보로 총 9200억원의 대출을 지원하게 된다. 

 

특별출연으로 담보력과 신용도가 부족한 창업 후 7년 이내의 창업기업에게는 보증비율 100%의 보증서가 발급돼 낮은 금리로 대출을 지원한다. 이에 해당되지 않는 기업은 보증서를 발급 받을 때 납부하는 보증료의 0.2%를 3년간 지원해 기업의 금융비용을 절감해준다.

 

기술보증기금도 대상기업에 대해 창업 후 7년 이내 기업에게는 5년간, 그 외 기업에 대해서는 3년간 0.2%p의 보증료를 차감해 적용한다. KB국민은행은 올해 신용보증기금, 기술보증기금, 지역신용보증재단 등 보증기관에 총 500억원의 특별출연을 통해 총 2조 6000억원의 대출을 공급할 계획이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앞으로 KB국민은행은 기술혁신을 통해 새로운 부가가치 및 일자리를 창출할 수 있는 혁신성장기업 지원을 강화할 것”이라며 “이를 통해 혁신성장기업의 금융지원 플랫폼이 되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