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미Zine

불황의 아이콘 립스틱, 봄 시즌 ‘최애(最愛)’ 아이템 등극

롯데百, 9일부터 봄맞이 립스틱 프로모션 진행..상품본부·마케팅·디자인실 함께 준비

[인더뉴스 권지영 기자] 경기가 불황일수록 판매량이 증가한다는 립스틱이 올 봄 최애(最愛)아이템으로 떠올랐다. 

 

롯데백화점은 오는 9일부터 28일까지 '오늘, 그대 입술은 봄'이라는 테마로 봄맞이 립스틱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이번 행사를 위해 롯데백화점은 상품본부를 포함해 마케팅 부문, 디자인실이 협업해 경품행사, 스토어 운영, 한정상품 기획, 메이크업쇼 등의 대대적인 프로모션을 준비한다. 

 

립스틱은 저렴한 가격에도 효과적인 메이크업 느낌을 낼 수 있어 필수 아이템이다. 특히 경제적 불황기에 매출은 반대로 증가하는 일명 '립스틱 효과' 현상이 생기면서 경기 불황을 가늠하는 아이템으로 선정돼 왔다. 

 

봄 시즌이 시작하면서 기초 화장품 보다 립스틱 등의 색조 화장품에 대한 관심이 늘어나고 있다. 특히 최근 복잡한 메이크업 단계를 간소화하고 립스틱 등의 색조 화장품으로만 메이크업을 하는 성향을 보이면서 봄 시즌 최고 메이크업 아이템으로 떠오르고 있다. 

 

실제로 3월 백화점의 립스틱 매출 구성비도 늘어났다. 지난 수 년간 립스틱 등 색조 화장품은 전체 화장품 매출 중 선물 수요가 많은 5월과 12월 매출 구성비가 제일 높았다. 하지만 최근 2년의 경우 봄 시즌이 시작하는 3월에 20% 이상의 구성비를 기록하며 가장 높았다. 

 

특히 지난해에는 색조 화장품 중 립스틱 매출 구성비가 평균 40%에서 3월에만 50% 이상을 기록할 정도로 3월에 높은 매출을 기록했다. 입생로랑이나 맥 브랜드 경우 3월 립스틱 매출 구성비가 70%까지 기록하기도 했다.

 

이같은 트렌드를 반영해 롯데백화점은 립스틱 전용 행사를 마련했다. 오는 9일부터 28일까지 ‘내가 PICK하는 LIP, LIPICK’을 테마로 립스틱 경품 행사를 진행한다. 랑콤의 ‘압솔뤼 루즈’, 에스티로더의 ‘엔비 립 페인트’, 겔랑의 ‘키스키스 립스틱’ 상품 인기 투표에 참여한 고객들 중 300명에게 1등으로 선정된 립스틱을 증정한다. 

 

특히 본점에서는 9일부터 18일까지 정문에서 립스틱 전용스토어를 운영해 립스틱 경품 행사를 진행하고 실시간 투표 현황을 공개한다. 또한 롯데백화점은 9일부터 14일까지 롯데카드로 10만원 이상 구매 고객에게는 ‘립스틱 쇼핑 지원금 1만원 증정권’을 선착순 1만명에게 제공한다.

 

롯데백화점은 대량의 한정 기획 상품을 제작하고 상품 구매시 추가로 상품을 증정하는 ‘1+1’ 행사도 선보인다. 우선 롯데백화점은 총 5만개, 약 30억원 물량의 단독으로 기획한 립스틱 상품을 한정으로 판매한다.

 

이번 기획 상품은 랑콤, 키엘, 맥 등 8개 브랜드가 참여한다. 대표상품으로는 랑콤 ‘압솔뤼 루즈 수지코랄&수지로즈’ 4만 2000원, 맥 ‘리틀맥키트’ 4만 8000원, 슈에무라 ‘NEW 마뜨로즈컬렉션’ 3만 7000원 등이다.

 

또한 크리니크, 나스, 메이크업포에버 등의 브랜드에서는 립스틱 상품을 구매하면 립스틱을 제외한 특정 상품을 추가로 제공하는 ‘1+1’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점포별로 메이크업쇼, 뷰티클래스 등의 이벤트도 마련한다. 

 

이외에도 롯데백화점은 점별 내부 디자인을 립스틱 테마로 꾸미고 점포별로 립스틱 특화 존(ZONE) 등을 운영할 예정이다. 

 

한편 롯데백화점은 지난해 11월부터 시즌 별로 이슈 아이템을 선정하고 다양한 프로모션을 진행하고 있다. 립스틱은 6번째 제품으로, 이전에 진행했던 머플러, 벤치파카, 모피, 평창동계올림픽 상품, 백팩 등의 제품들은, 프로모션 기간 동안 전년 대비 평균 30% 이상의 매출 신장률을 기록하는 등 큰 인기를 끌기도 했다.

 

김대수 마케팅부문장은 “립스틱은 경기 불황기에 유행하는 아이템이었지만 최근 여성들의 메이크업 방식이 바뀌면서 봄 시즌 최고 인기 아이템으로 등극하고 있다”며 “이번 행사는 립스틱과 관련된 다양한 프로모션을 준비한 만큼 고객들에게 다채로운 쇼핑 기회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