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행

KEB하나銀, ‘1Q Agile Lab 7기’ 스타트업 10곳 선정

은행권 최초 설립된 핀테크 스타트업 멘토링 센터...현업 부서와 협업‧직접 투자 등 지원

 

[인더뉴스 정재혁 기자] KEB하나은행의 스타트업 멘토링 센터인 ‘1Q Agile Lab’이 7기 멤버 10개사를 새롭게 맞이했다.

 

KEB하나은행(은행장 함영주)은 서울 을지로 본점에서 국내 스타트업 10곳과 혁신 비즈니스 모델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1Q Agile Lab 7기’를 공식 출범했다고 12일 밝혔다. 업무협약식에는 함영주 KEB하나은행장과 정유신 한국핀테크지원센터장 등이 참석했다.

 

‘1Q Agile Lab’은 KEB하나은행이 지난 2015년 6월 은행권 최초로 설립한 핀테크 스타트업 멘토링 센터다. 이번 7기까지 총 54개 스타트업을 발굴‧육성했다.

 

선정된 스타트업에는 기본적으로 사무공간을 제공된다. 또한, 하나금융그룹 현업 부서들과 사업화 협업, 경영‧세무컨설팅, 외부 전문가 상담지원, 초기단계 시드 직접 투자를 포함한 직‧간접투자 등도 병행된다.

 

‘1Q Agile Lab 7기’로 업무협약을 체결한 스타트업은 ▲네오사피엔스 ▲아드리엘 ▲데이블 ▲트레드링스 ▲웰그램 ▲드림에이스 ▲브렉스랩 ▲아토리서치 ▲트레이지 ▲메이크스타 등이다.

 

함영주 KEB하나은행장은 “KEB하나은행은 다가올 미래 금융환경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1Q Agile Lab’을 통한 디지털 금융 생태계 조성 노력을 지속해오고 있다”며 “앞으로도 4차 산업혁명을 이끌 스타트업을 발굴‧육성하고 견고한 파트너십을 구축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1Q Agile Lab’은 인공지능 자연어 처리 기술을 대화형 금융플랫폼 ‘HAI뱅킹’ 서비스에 적용한 마인즈랩, ‘HAI로보’ 자산관리서비스를 공동 개발한 크래프트테크놀로지스 등의 협업 성공 사례를 창출해오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