랄라블라, 9월 기능성 보습제품 매출 전년 比 57%늘어

환절기 피부 고민 늘어난 고객들 기능성 제품 많이 찾아..코스메슈티컬 카테고리 크림류 인기

[인더뉴스 권지영 기자] 환절기로 건조해지고 지친 피부에 수분과 영양을 공급하는 기능성 제품의 매출이 크게 늘었다.

 

12일 H&B(헬스앤뷰티)스토어 랄라블라(구 왓슨스)가 지난 9월 동안 매출을 살펴본 결과, 작년 같은 기간보다 기능성 보습 관련 상품의 매출이 57% 신장한 것으로 나타났다. 

 

기능성 보습 제품 가운데 9월 매출 신장률이 가장 큰 제품은 코스메슈티컬 카테고리의 크림류와 스킨케어 카테고리의 기능성 세럼이다. 이 두 제품은 작년 같은 기간보다 각각 64%, 49% 증가했다.

 

랄라블라는 올 여름 이례적인 폭염이 지난 후 찾아온 쌀쌀한 환절기에 트러블, 모공, 홍조 등의 피부 고민을 가지게 된 고객들이 기능성 제품을 많이 찾는 것으로 풀이하고 있다.

 

특히 화장품(Cosmetics)과 의약품(Pharmaceutical)의 합성어인 코스메슈티컬(Cosmeceutical) 제품의 판매가 눈에 띄게 늘었다.

 

코스메슈티컬 제품은 화장품에 제약과 바이오기술을 접목해 의학적으로 검증된 성분이 함유돼 있다. 차별화되고 기능적인 효과를 기대하는 고객들의 구매가 늘어나고 있는 것.

 

랄라블라에서 판매되는 ‘센텔리안24 마데카크림 인텐시브 포뮬러’는 출시 이후 코스메슈티컬 카테고리에서 매출 1위를 기록하고 있다. 

 

‘센텔리안24 마데카크림 인텐시브 포뮬러’는 병풀로 불리는 센텔라 아시아티카라는 식물성분과 피부의 콜라겐 합성을 유도해 재생을 돕는 EGF 성분이 함유돼 있다. 이는 피부 장벽을 보호하고, 보습에 효과적인 것으로 알려져 있다. 

 

또 ‘이지듀 DW-EGF 크림’은 콜라겐과 히아루론산, 엘라스틴, 비타민C의 고순도 고농도의 성분이 포함돼 더욱 산뜻하고 촉촉하게 피부 케어가 가능해 인기가 높다. 건조함과 피부 속 당김을 많이 느끼는 경우에 크림과 함께 사용하는 세럼도 인기다. 

 

랄라블라에서 판매되는 ‘노멀노모어 안티 레드니스 세럼’은 민감 지수를 감소해주는 블루탄지 아줄렌 성분과, 피부 스트레스를 감소시키는 3가지의 블루컬러 허브(라벤더꽃 추출물, 세이지잎 추출물, 로즈마리앞 추출물) 성분이 들어 있다.

 

또한 외부 자극으로 칙칙해진 피부톤을 밝혀주는 고농축 진정세럼인 ‘리얼베리어 시카릴리프 세럼’, ‘쏘내추럴 에센셜 딥페이셜 오일’, ‘라라베시 악마크림 테티스 오리지널’ 제품도 환절기의 민감한 피부를 지키는데 도움이 된다.

 

전성원 랄라블라 스킨케어 MD는 “아침 저녁으로 기온차가 커지는 쌀쌀한 가을 날씨에 보습 제품 중에서 코스메슈티컬 제품의 판매가 크게 늘어났다”며 ”건조한 환절기에 피부 속 유수분 밸런스를 케어하며 건강한 피부관리에 도움이 되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