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생명, 부사장에 김수봉 前ABL생명 부사장 선임

금감원 부원장보‧보험개발원장 역임...금융감독 기관 종사‧보험 경영관리 분야 경력

[인더뉴스 정재혁 기자] 김수봉 전 ABL생명 부사장이 조만간 동양생명 부사장으로 자리를 옮긴다. ABL생명과 동양생명은 중국 안방그룹의 계열사다.

 

동양생명(대표이사 뤄젠룽)은 오는 16일자로 김수봉 전 ABL생명 부사장을 동양생명 부사장으로 정식 선임할 예정이라고 1일 밝혔다.

 

김 전 부사장은 지난 1986년 보험감독원에 입사해 금융감독원 생명보험서비스국장, 보험부문 부원장보를 거쳐 보험개발원장을 지냈다. 이후 ABL생명(전 알리안츠생명)으로 자리를 옮겨 부사장 자리에 올랐다.

 

동양생명은 “오랜 기간 금융감독 기관에 종사하며 보험 경영관리 분야에서 풍부한 경력을 쌓은 김 부사장이 한·중 양국의 문화와 전략을 잘 융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또한, 정도경영을 지속적으로 추진하는데 큰 힘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