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의점 업계 화이트데이 전략은?...‘재미·젤리·뉴트로’

GS25 ‘젤리·파이·재미’· 세븐일레븐 ‘젤리 단독상품’·CU ‘화이트데으리’·미니스톱 ‘뉴트로 콘셉트’

[인더뉴스 주동일 기자] 편의점 업계는 화이트데이 맞이에 한창이다. 올해엔 사탕보다 젤리를 찾는 고객들이 많아진 점을 반영해 젤리로 만든 패키지를 등장했다. 한편 연예인·유행어·뉴트로 디자인 등을 앞세워 재미를 더한 상품도 나왔다.

 

◇ 젤리와 파이 내세운 GS25

 

GS리테일이 운영하는 편의점 GS25는 화이트데이를 맞아 한정 판매하는 ‘꿀잼 상품’과 젤리 등 약 100종을 준비했다고 지난 6일 밝혔다. ‘상상도 못한 정체’라는 사진으로 인기를 끌고 있는 연예인 신봉선의 캡쳐 사진으로 디자인한 ‘상상도 못한 캔디’ 패키지도 그중 하나다.

 

‘상상도 못한 캔디’는 하리보 골드바렌·말랑카우·가나마일드 등 다양한 인기 상품으로 구성했다. 소비자 선호에 따라 사탕보다 초콜릿과 젤리를 중심으로 꾸린 것이 특징이다.

 

GS25가 화이트데이 행사 기간(3월 1일~15일) 젤리와 사탕의 매출을 살펴본 결과, 2015년 상품군의 매출 비율은 22 : 78이었다. 하지만 2017년 60 : 40으로 젤리의 매출은 사탕을 넘어섰고 2018년엔 66:34로 격차가 더 커졌다.

 

이에 GS25는 사탕을 선물하는 날로 알려진 화이트데이 기간에 코코로젤리·하리보 등 인기 젤리 상품으로 +1 이벤트(1+1, 2+1)를 연다. 또 골드피그젤리·하리보수트케이스·하리보곰인형세트·마이구미 세트 등 화이트데이용 젤리 패키지 상품을 판매한다.

 

한편 GS25는 3월 14일이 원주율 3.14와 비슷하다는 점에 주목해 ‘파이(π)데이’라는 이름을 붙이고 파이류 1+1 이벤트를 한다. 초코파이·후렌치파이 등 다양한 파이류 상품에 대해 1+1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 세븐일레븐, 단독 젤리 상품 출시

 

편의점 세븐일레븐(대표 정승인)은 화이트데이를 맞아 약 130종 상품을 선보이고 본격적인 화이트데이 맞이에 나선다고 6일 밝혔다. 세븐일레븐 역시 사탕 대신 젤리 선호도가 높아진 점을 고려해 관련 제품 비중을 늘리고 단독 젤리 상품을 출시한다.

 

세븐일레븐은 화이트데이(3월 1일~16일) 매출 중 캔디류가 차지하는 비중이 2016년 15.0%에서 2018년 13.1%로 줄었다고 분석했다. 반면, 젤리 매출 비중은 같은 기간 17.8%에서 30.4%로 증가했다.

 

이에 대표 히트 상품인 ‘세븐셀렉트 요구르트젤리’ 신상품을 새로 선보인다. ‘짱셔요빅요구르트젤리’라는 이름으로 젤리 크기를 기존의 2배로 키우고 사우어 시즈닝을 더해 신맛과 새콤달콤한 맛을 냈다.

 

또 귀여운 돼지모양 젤리인 ‘복돼지젤리’와 과일맛 젤리들을 담은 ‘아임후르츠향젤리’ 등 단독 상품을 함께 출시한다. 또 계란후라이 등 다양한 모양으로 만든 ‘위니비니젤리세트’ 3종, 젤리와 인형을 묶은 ‘하리보젤리 기획세트’ 등 인기 상품을 활용한 기획상품도 준비했다.

 

한편 세븐일레븐은 오는 14일까지 L.pay(엘페이)를 통해 BC카드로 화이트데이 상품을 결제하는 고객에게 구매 금액의 60%를 엘포인트로 지급하는 행사를 연다. 또 하리보·멘토스·새콤달콤 등 인기 사탕·젤리 총 100여종에 대해 '1+1', '2+1' 증정 행사도 연다.

 

◇ CU-김보성, ‘하이트데으리’ 패키지

 

CU는 영화배우 김보성과 함께 ‘화이트데으리’ 프로모션을 펼친다고 6일 밝혔다. ‘화이트데이’와 김보성씨의 유행어 ‘으리(의리)’를 합쳐 지은 이름이다. 연인뿐만 아니라 가족·친구·동료들 간의 의리를 위해 화이트데이 선물을 챙겨보라는 뜻을 담았다.

 

CU는 콘셉트에 맞춰 김보성씨가 출연하는 화이트데이 광고 영상을 CU 공식 SNS에 올렸다. 점포에 부착하는 홍보물에도 ‘충성하으리’, ‘너와의 으리’ 등의 문구와 김보성씨의 사진을 넣었다.

 

화이트데이 기획상품을 구매한 고객들에게는 ‘의리 스티커’를 무료로 배포(한정 수량)해 화이트데이 분위기를 조성할 예정이다. 기획상품으로는 지난 밸런타인데이 때 화제가 된 ‘킷캣 미니에코백’에 이은 ‘ABC 미니에코백’을 단독 출시한다.

 

이번에 선보일 ABC 미니에코백은 인기 상품인 ABC 밀크초콜릿 3봉지를 담았다. 또 고객 피드백을 반영해 텀블러가 들어갈 수 있도록 성인 손바닥의 1.5배 크기로 만들었다. 

 

한편, 씨유가 밸런타인데이 매출을 분석한 결과, 1만원 미만 상품이 밸런타인데이 상품 전체 매출의 80.5%를 차지했다. 이에 씨유는 ‘트롤리 미니 햄버거박스’·‘BIG 새콤달콤’ 등을 단독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 뉴트로컨셉 내세운 미니스톱

 

미니스톱은 요즘 유행하는 뉴트로(Newtro) 콘셉트 상품 등 70여개 화이트데이 상품을 판매한다고 6일 밝혔다. 뉴트로란 ‘New’와 ‘Retro’의 합성어로 옛 문화를 새롭게 재해석해 즐기는 것을 말한다.

 

미니스톱은 뉴트로 콘셉트에 맞춰 단종됐던 ‘사랑방 캔디’를 단독 출시한다. 기존 사랑방 캔디를 클래식한 디자인으로 재해석한 ‘사랑방 캔디 레드’와 ‘사랑방 캔디 블루’ 두 가지 버전으로 낸다.

 

또 1980~1990년대 과자선물세트의 디자인을 모티브로 다양한 과자를 한곳에 담은 ‘종합선물세트’도 함께 선보인다. 이에 더해 ‘맛기차콘’·‘호박꿀맛나’ 등 추억의 과자를 담은 ‘추억의 과자’도 판매한다.

 

이어 뉴트로 디자인에 자주 쓰이는 ‘철수·영희 커플’을 패키지 전면에 내세운 ‘뉴트로프렌즈’, ‘뉴트로커플’ 패키지도 출시한다. 유머러스한 대사들로 디자인하고 실속 있는 상품들로 구성해 재미와 가성비를 한 번에 잡겠다는 의지다.

 

한편 미니스톱은 화이트데이의 트렌드로 자리 잡은 ‘의리사탕문화’에 대응해 가벼운 마음으로 선물할 수 있는 중저가 상품들을 작년보다 확대해 판매하기로 했다. ‘1+1’, ‘2+1’ 행사를 활용해 고개들이 화이트데이 상품을 부담 없이 구매할 수 있게 할 계획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