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펫케어 프리미엄 서비스 개시

반려견 입원·수술·장례비·교육 등 각족 서비스 지원

[인더뉴스 김현우 기자] 신한카드는 반려견 입원·수술비와 각종 용품 할인은 물론 장례비까지 보상해주는 펫케어 프리미엄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12일 밝혔다.

 

이 서비스는 먼저 반려견의 질병을 치료할 때 입원비와 수술비를 보상해 준다. 입원비는 1일 3만원씩 연간 7일까지, 수술비는 건당 10만원씩 연 3회까지 지원한다. 이와는 별도로 동물병원 방문 비용 지원 명목으로 입원 당일 1만원을 연 2회까지 지급한다.

 

또 반려견 교육 프로그램인 ‘이삭 애견훈련소’, 반려견 동반 여행 서비스 ‘펫츠고’, 반려견 돌봄 서비스 ‘도그 메이트’에서 각각 결제금액 5% 할인 서비스가 제공된다. 반려견 호텔 등 토털 서비스를 제공하는 ‘비안코 이탈리아’에서는 10%를 할인해 준다.

 

펫케어 프리미엄 서비스 회원만을 위한 브이펫몰도 운영한다. 이 곳에서는 사료, 간식, 각종 용품 등을 특판가에 판매하고 있다. 이밖에 반려견 장례비를 최대 20만원 보상해주고, 견주가 상해 등으로 수술을 받게 돼 반려견을 위탁하게 될 경우 회당 최대 10만원까지 실비 지원한다.

 

펫케어 프리미엄 서비스 이용료는 월 1만 4900원이며 신한카드로 자동이체하면 된다. 신한카드는 6월 말까지 서비스에 신규 가입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마이신한포인트와 스타벅스 아메리카노 쿠폰 1매를 증정하는 이벤트를 진행중이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반려인이 1000만 명을 넘어선 상황에서 신한카드 고객만을 위한 프리미엄 서비스를 내놓았다”며 “질병 보장에서부터 반려견 관련 각종 용품 할인 서비스까지 제공되는 만큼 고객들에게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