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원시스템즈, 4500평 규모 베트남 공장 증설 착공

베트남 하노이 근교에 1000만불 투자해 내년 1분기 완공예정

[인더뉴스 조은지 기자] 국내 종합포장재 회사인 동원시스템즈가 베트남 진출 이후 첫 대규모 투자를 통해 글로벌 경영을 강화한다고 8일 밝혔다.


동원시스템즈는 베트남 북부지방 하노이 근교에 TTP 박닌성 공장 증설에 착공한다. 지난 2015년 베트남 최대 포장재 회사인 TTP(Tan Tien Packaging)와 MVP(Minh Viet Packaging)를 인수한 후 분격적인 현지 투자에 나선 것이다.


이날 오전 베트남 박닌성 공장 부지에서 착공식을 진행했다. 착공식에는 조점근 동원시스템즈 사장과 조정국 TTP, MVP의 대표 등이 참석했다.


이번 공장 증설은 약 1000만 불을 투자해 4500평 규모로 증설한다. 연포장재와 PET 등을 생산할 예정이며 내년 1분기 중 완공될 예정이다. 이를 통해 향 후 베트남 매출이 두 배 이상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 


공장이 위치한 박닌성은 하노이 근교에 위치하고 있다. 기존 남부 호치민에 위치한 사업장에 이어 북부인 하노이에도 대규모 공장을 운영해 베트남에서 나아가 동남아 지역에 효율적인 진출이 가능하다.


조점근 동원시스템즈 사장은 “동원시스템즈는 지난해 약 1600억 원의 수출에 이어 올해 2200억 원의 수출을 바라보고 있다”며 “수출의 증가와 함께 해외 계열사에 대한 투자로 글로벌 경영을 지속적으로 강화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