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百, 쌤소나이트와 협업해 여행전문관 오픈

원스탑(One-stop)여행 전문관 ‘트래블 라운지’ 열어..에비뉴엘 잠실점서 첫 선

[인더뉴스 권지영 기자] 롯데백화점은 오는 15일부터 국내 최대 여행 전문 쇼핑 공간 ‘Life’s @ Journey (라이프 이즈 져니)’를 오픈한다.


이번 ‘라이프 이즈 져니’는 150평 규모의 매장으로 롯데백화점과 쌤소나이트가 합작해 만들어낸 국내 최초이자 최대 여행 전문관이다.


한국관광공사에 따르면 지난 6월 해외 출국자 수는 209만 8126명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8% 증가했다. 지난 7월의 경우 출국자 수가 238만 9000명으로 작년 같은 달보다 14.5% 늘며 사상 최대 숫자를 기록하기도 했다. 이 같은 해외 여행 관광객은 10월 황금연휴까지 겹쳐 당분간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

 

해외여행이 늘어나면서 여행용품 판매도 증가하고 있다. 이에 롯데백화점은 여행 가방 생산 전문 업체 브랜드인 '쌤소나이트'와 합작해 여행 전문관을 오픈한다.

  

쌤소나이트의 가방은 다양한 연령대의 고객에게 우수한 품질과 디자인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지난 2012년에는 2030 세대를 타깃으로 하는 ‘쌤소나이트 레드’ 브랜드를 론칭해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Life’s @ Journey(라이프 이즈 져니)’를 통해 여행 관련 상품을 한 자리에서 쇼핑할 수 있다.

 

여행 전문관은 크게 ‘여행 상품 존(Zone)’, ‘모바일, IT 존(Zone)’, ‘여행사, 카페 존(Zone)’의 세가지 존으로 구성돼있다. 여행 상품 존(Zone)에서는 자율 주행 캐리어로 유명한 ‘코와 로봇(Cowa Robot)’등 총 30여 개의 브랜드가 참여해 캐리어, 여행용 배낭을 비롯해 선글라스, 목 베개 등 여행 관련 잡화도 판매한다.


이 외에도 여행에 꼭 필요한 여행용 화장품 세트와 비상약을 구매 할 수 있는 드럭스토어(Drug store)도 입점한다.

 

모바일, IT 존(Zone)에서는 여행지에서 필요한 각종 휴대용 배터리, 전압 변환용 어댑터, 헤드폰을 비롯한 IT 기기가 1600가지 이상 구비돼 있다. 여행지에서 쓸 카메라나 드론, 헤드폰 등의 제품도 체험해 볼 수 있다. VR 테마파크 존도 조성돼 있어 유명 여행지 및 놀이기구를 실감나게 느낄 수 있다.

 

여행사, 카페 존(Zone)에서는 여행 관련 상담을 하고 예약까지 한번에 할 수 있다. 롯데JTB가 입점돼 있어 여행 관련 전반적인 상담이 가능하고 고객이 원하는 맞춤형 여행 정보를 제공한다.


쇼핑 중 휴식을 원하는 고객을 위해 국내 유명 커피와 티를 한자리에서 만날 수 있는 핸드 드립커피 전문 카페 ‘까페 클레시파이드’도 입점한다.

 

김만성 롯데백화점 잡화부문 바이어는 “여행 전문관은 ‘여행’이라는 키워드에 맞춰 롯데백화점이 야심차게 준비한 새로운 형태의 매장이다”며 “많은 고객들이 매장에 방문해 각종 여행 상품과 IT 기기, VR체험, 여행 상담 서비스를 즐기고 여행을 준비하는 동안에도 설레는 시간을 보내길 바란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