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증권, 3200억원 규모 해외부동산투자 회수 들어갔다

대출계약 위반한 호주 LBA캐피탈 대상..현장대응반 급파하고 법적 대응 착수
“투자금 중 2015억원은 현금으로 회수..882억원 상당 현금·부동산 자산 동결”
사진ㅣKB증권

인더뉴스 신재철 기자ㅣKB증권이 해외 부동산투자 사모펀드 투자금 회수에 동분서주하고 있다.

4일 KB증권은 최근 대출 계약 위반 내용이 확인된 ‘JB 호주NDIS펀드’의 호주 현지사업자 LBA캐피털에 대해 투자자금 회수와 자산동결 등 법적 대응에 들어갔다.

이번에 문제된 펀드는 KB증권이 판매하고 JB자산운용이 운용하는 사모펀드로 호주 현지사업자가 호주정부의 장애인주택임대사업과 관련해 진행하는 사업에 투자하는 해외부동산 투자 펀드다.

KB증권을 통해 판매된 펀드 규모는 올해 3월부터 6월까지 기관투자 2360억원, 법인 또는 개인 904억원 등 모두 3264억원이다.

KB증권은 “당초 계획대로 장애인주택임대사업에 투자하는게 아니라 다른 자산(토지)을 매입한 것은 명백한 계약 위반”이라며 “투자자금 중 2015억원은 현금으로 회수를 마쳤고, 882억원 상당의 현금과 부동산에 대해서는 법원명령으로 자산 동결한 상태”라고 밝혔다.

아울러 펀드 운용을 맡은 JB자산운용과 함께 호주에 현장대응반을 급파하고 현지 법무법인을 선임해 법적 대응을 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댓글 남기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