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동두천 16.7℃
  • -강릉 16.1℃
  • 구름조금서울 19.1℃
  • 구름조금대전 19.8℃
  • 맑음대구 17.7℃
  • 박무울산 15.3℃
  • 흐림광주 21.6℃
  • 박무부산 16.0℃
  • -고창 18.4℃
  • 구름조금제주 19.6℃
  • -강화 15.6℃
  • -보은 16.9℃
  • -금산 18.3℃
  • -강진군 16.7℃
  • -경주시 15.5℃
  • -거제 16.5℃




배너





누구나 모는 車, 아무나 잘 쓰기는 힘든 車보험

자동차를 가지고 있는 사람들의 통장엔 매년 도둑(?)이 방문합니다. 의무보험인 자동차보험료가 그 주인공입니다. 사고도 잘 나지 않는데 보험료는 무척 비싸게 느껴집니다. 막상 사고가 나면 문제가 생기기 일쑤입니다. 꼭 필요한 특약에 가입돼 있지 않기도 하고, 보험사의 서비스가 불만족스럽기도 합니다. 자동차보험 어떻게 가입하고 써야할까요? 보험전문가 인스체크 김진수 대표가 8회에 걸쳐서 자세히 알려드립니다. [편집자주] [인스체크 김진수 대표] 담보는 사고처리를 위한 돈이 보관된 금고다. 따라서 금고의 유무와 보관된 돈의 액수는 교통사고 처리에 있어 매우 중요한 부분이다. 동시에 자동차보험 증권 읽기의 중심은 담보에 제대로 가입했는지 담보의 가입금액은 적정한지를 살피는 것에 있다. 6개의 표준담보 모두에 가입금액을 최대로 가입한 자동차보험이 존재한다. 이런 가입상태를 유지 중인 자동차보험은 그 자체로 훌륭하다. 하지만 이 훌륭한 자동차보험을 아무나 사용할 수는 없다. 금고는 항상 잠금 상태로 존재하기 때문이다. 자동차보험에서 가장 중요한 부분은 ‘운전자 한정특약’이다. 이는자동차보험 계약 당시 해당 보험을 사용할 수 있는 운전자를 약속하는 것이다. 이 특약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