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백화점, 英 컨템포러리 브랜드 홉스·휘슬·페이즈에잇 국내 첫 론칭

27일 강남점과 내달 4일 에비뉴엘 월드타워점에 입점..“고객 수요 증가해 신규 브랜드 론칭”
‘HOBBS(홉스)’ 모델 이미지 컷. 사진ㅣ롯데백화점

인더뉴스 정재혁 기자ㅣ롯데백화점이 하반기 매장 개편(MD)에 ‘컨템포러리’ 브랜드를 확대한다. 이번에 론칭하는 브랜드는 영국 유명 브랜드인 ‘HOBBS(홉스)’, ‘Whistles(휘슬)’, ‘Phase Eight(페이즈 에잇)’ 등이다.

롯데백화점은 오는 27일, 국내 최초로 영국 유명 컨템포러리 브랜드인 ‘HOBBS(홉스)’, ‘Whistles(휘슬)’, ‘Phase Eight(페이즈 에잇)’을 론칭한다고 26일 밝혔다.

컨템포러리는 명품·리빙과 함께 백화점 매출을 견인한 상품군으로, 지난해 여성 컨템포러리 상품군은 7.8%, 올해 상반기에 8.2% 신장했다. 남성 컨템포러리 상품군도 지난해 10.7%, 올 해 상반기에는 13.2%로 지속 성장하고 있다.

론칭을 앞둔 3개 브랜드는 고급스러운 재질과 모던한 디자인의 제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HOBBS(홉스)’와 ‘Whistles(휘슬)’은 모던한 디자인의 브랜드며, ‘Phase Eight(페이즈 에잇)’은 여성스러운 패턴과 프린트가 강점인 여성 브랜드다.

‘HOBBS(홉스)의 경우, 대표 상품인 ‘틸다 코트’를 69만 3000원에, ‘로젤라 드레스’를 32만 4000원에 판매한다. ‘Whistles(휘슬)’은 ‘캐리스 타이거 프린트 셔츠 드레스’를 36만 8000원에, ‘Phase Eight(페이즈 에잇)’은 ‘오드리 점프수트’를 28만 8000원에 선보인다.

27일 강남점 3층에 영업면적 약 99㎡(30평) 규모로 ‘HOBBS(홉스)’와 ‘Whistles(휘슬)’이 입점하며, 이어 내달 4일 에비뉴엘 월드타워점 5층에 약 198㎡(60평)규모로 ‘HOBBS(홉스)’, ‘Whistles(휘슬)’, ‘Phase Eight(페이즈 에잇)’을 오픈한다.

오픈 기념 사은행사도 진행한다. 해당 기간 동안 30만원·60만원·100만원 이상을 구입하면 구매 금액의 5%에 해당하는 1만 5000원·3만원·5만원 상품권을 제공한다. 행사 기간은 강남점이 27일부터 내달 6일까지, 에비뉴엘 월드타워점은 내달 4일부터 13일까지다.

안대준 롯데백화점 패션부문장은 “컨템포러리 상품군에 대한 고객들의 수요가 꾸준히 증가하고 있는 점을 고려해 신규 컨템포러리 브랜드를 론칭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고객들의 수요를 반영해 다양한 브랜드를 선보일 예정”이라고 말했다.

댓글 남기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