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또! 오해영’, 뮤지컬로 열린다

전 배역 오디션 진행..김가람 연출·문희 작가·김진석 대표·송은도 교수 참여
드라마 ‘또 오해영’이 뮤지컬로 열린다. 사진 | T2N미디어

인더뉴스 주동일 기자 | 스튜디오 드래곤 제작 드라마 ‘또 오해영’이 뮤지컬 드라마로 2020년 3~5월 대학로 서경대학교 공연예술센터(SKON) 1관에서 열린다. 이를 앞두고 전 배역 오디션을 연다.

㈜티투엔미디어·㈜팝뮤직엔터테인먼트·㈜아떼오드가 드라마 ‘또 오해영’을 뮤지컬 드라마로 제작한다고 2일 밝혔다. 주관으로는 ㈜수키컴퍼니가 참여한다.

주크박스 공연 ‘또! 오해영’은 동명이인의 오해영(전혜빈 역) 때문에 인생이 꼬인 여자 오해영(서현진 역)과 미래를 볼 수 있는 능력을 지닌 남자 박도경(에릭 역) 사이에서 벌어지는 동명 오해 로맨스를 그린 드라마를 원작으로 한다. 해당 드라마는 tvN에서 지난 2016년 방영돼 높은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번 오디션은 전 배역 오디션으로 이루어진다. 배역은 오해영(서현진 역)·박도경(에릭 역)·오해영(전혜빈 역)·박수경(예지원 역)·이진상(김지석 역)·한태진(이재윤 역)·황덕이(김미경 역) 이다.

1차 공개 오디션은 10월 28~29일 이틀 동안 삼성동에 위치한 에이지 엔터테인먼트에서 진행한다. 지원서는 10월 2일부터 18일 금요일 오후 6시까지 오디션 대표 이메일로 접수받는다.

이번 공연에는 동아방송예술대학교가 기획 과정부터 산학 협력으로 참여했다. 제작사는 “앞으로도 산학 협력의 좋은 예를 만들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할 것이며 또한 많은 도움을 받을 수 있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고 했다.

이번 뮤지컬엔 뮤지컬 아랑가·반 고흐와 해바라기 소년·연극 메멘토모리·432헤르츠 등 작가·연출로 활발하게 활동중인 김가람 연출이 참여한다. 뮤지컬 사랑에 관한 다섯 개의 소묘·키스엔메이크업·오캐롤 등 작가·작사가로 활동중인 문희 작가도 함께한다.

그리고 어반자카파·클래지콰이 등 실력파 가수들의 음반제작과 식샤를합시다3·백일의낭군님 등의 드라마 ost를 제작한 김진석 대표가 음악 슈퍼바이저로 합류한다. 예술감독은 동아방송예술대학교 송은도 교수가 맡는다

댓글 남기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