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24, 경북 김천 아동보육시설에 간식 기부

임직원 ‘희망배달후원’ 구좌서 금액 마련..“앞으로 기업의 사회적 책임 다할 것”
이마트24 로고. 이미지ㅣ이마트24

인더뉴스 정재혁 기자ㅣ이마트24가 지역 사회의 소외계층에 대한 기부 활동에 나섰다.

이마트24는 경상북도 김천 지역 아동보육시설 3곳(임마누엘영육아원, 베다니성화원, 사랑의 집)의 아동·관계자 총 233명에게 김천 FF(프레시푸드) 전용공장에서 생산한 FF 3종을 간식으로 기부한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간식 기부는 지난 7월 이마트24가 김천시청에서 김천시, ㈜대정과 함께 김천 지역의 소외계층 복지 향상과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체결한 업무협약에 따른 것이다.

간식은 우삼겹김밥(리김밥), 불고기버거, 매콤닭강정 등 총 3종으로, 아이들에게 인기 있는 상품 위주로 구성했다. 음료는 ㈜대정에서 기부할 예정이다.

상품 구매에 필요한 금액은 이마트24 임직원의 희망배달후원 구좌에서 마련했다. 희망배달후원은 임직원이 매월 자발적으로 기부에 참여하고, 기부된 금액만큼 회사가 추가로 금액을 적립하는 매칭그랜트 방식의 기금 조성제도다. 현재 이마트24 임직원의 95% 이상이 참여하고 있다.

조두일 이마트24 부사장은 “아동보육시설을 시작으로 김천 지역 내 소외계층에게 기부를 확대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며 “앞으로도 이마트24는 지역사회와 상생하고 동반성장할 수 있도록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마트24는 지난해 11월 초록우산 어린이재단과 손잡고 소외계층 아동을 위한 희망도시락 캠페인을 진행한 바 있다. 지난해 연말까지 두 달간 도시락 전 매출의 2.4%를 기부금으로 적립해 초록우산 어린이 재단 측에 전달했다. 기부금은 각 지역의 초록우산 어린이 재단 복지관 소속 아동 1000명의 생활 필수품 구입에 쓰였다.

댓글 남기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