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략가·분석가’ 권봉석 사장, LG전자 새 사령탑 선임

디지털전환 역량 갖춘 젊은 사업가로 세대교체..사내서 전략가로 통해

LG전자를 이끌 새로운 수장이 탄생했습니다. 이번 인사에서 조성진 부회장이 용퇴하면서 그 자리에 MC·HE사업본부장 권봉석(權峰奭) 사장이 LG전자의 새 사령탑에 선임됐습니다.

취임 2년차인 구광모호의 이번 LG그룹 인사폭이 당초 예상대로 컸습니다. LG전자는 28일 이사회를 열고 2020년 임원인사(2020년 1월 1일자) 및 조직개편(2019년 12월 1일자)을 진행했습니다.

◇ 권봉석(權峰奭) MC·HE사업본부장, 신임 CEO에 선임

이번 사장단 인사에서 LG전자는 글로벌 경기의 불확실성이 높아지는 상황을 고려해 전략적이고, 빠른 의사결정이 필요한 시기라고 판단했습니다. LG전자의 수익구조가 양호할 때 리더를 교체하는 것이 변화와 쇄신에 긍정적이라는 점도 고려했는데요.

빅데이터, 인공지능, 클라우드 등 다양함 경험과 역량을 갖춘 젊은 사업가를 신임 CEO에 선임한 것입니다. 새 CEO에 선임된 권봉석 사장은 서울대학교 산업공학과를 졸업하고 1987년 LG전자에 입사해 전략, 상품기획, 연구개발, 영업, 생산 등 사업전반의 밸류 체인(Value Chain)을 두루 경험하며 사업가의 길을 밟아왔습니다.

권 사장은 모니터사업부장, MC상품기획그룹장, (주)LG의 시너지팀장, MC/HE사업본부장 등을 거치는 등 기술과 마케팅 역량을 겸비하고 현장 경험이 풍부한 융합형 전략가로 평가받고 있습니다.

1
댓글 남기기

newest oldest
가방친구

무료배송 무료반품 가방전문 쇼핑몰 ‘가방친구’를 확인해 주세요^^

More in People 人더뉴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