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내년 스마트폰 라인업 확대…2월 갤럭시S11·클램셀 폴더블폰 공개

클램셀 ·갤럭시 폴드로 상하반기 나눠 출시..2월 사각형 카메라 모듈 갤럭시S11 3종 선봬
갤럭시 폴드 출시 국가 30개국→60개국으로 확대..후속 제품에 갤럭시S펜 등 탑재 가능성
(왼쪽 위부터 시계방향으로)코스모스 블랙(블랙 힌지)·스페이스 실버(다크실버 힌지)·마션 그린(골드 힌지)·아스트로 블루(골드 힌지). 화면 앞뒤 이음새로 드러나는 것이 힌지로, 이 중 골드 힌지가 적용되는 제품이 국내 사이트에서 사라졌다. 이미지 | 삼성전자

인더뉴스 권지영 기자ㅣ삼성전자가 오는 2020년 신규 스마트폰 라인업 정비에 본격 나섰습니다. 내년 2월 공개를 앞둔 갤럭시S11에 이어 삼성전자의 첫 폴더블폰인 갤럭시 폴드의 글로벌 출시 국가도 대폭 늘어날 것으로 보입니다.

특히 갤럭시S11의 카메라와 디스플레이 스펙이 강화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올해 시장에서 확장 가능성을 맛 본 갤럭시 폴드도 올해 출시 제품보다 더 얇고, S펜 탑재 가능성도 제기되고 있습니다.

◇ 내년 폴더블폰 라인업 2종 확대..클램셀·갤럭시 폴드로 상·하반기 공략

2일 업계에 따르면 오는 2020년 2월 갤럭시S11 신제품 라인업이 발표 예정인 가운데, ‘클램셸(조개껍질)’ 형태인 새 폴더블폰도 공개될 것으로 보입니다.

상반기와 하반기로 나눠 폴더블폰 라인업을 2종으로 늘릴 계획인데요. 기존 갤럭시 폴드 후속작은 내년 8월~9월에 나올 예정입니다.

앞서 삼성전자는 10월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린 ‘삼성 개발자회의(SDC)’에서 조개 껍데기와 비슷한 디자인으로 가로 방향을 축으로 접히는 폴더블폰을 공개했습니다. 기존 갤럭시 폴드보다 더 얇고, 작고, 무게도 가벼운 제품이 될 것이란 전망입니다. 또 올해 갤럭시 폴드가 5G·LTE 모델로 출시된 것과 달리 LTE 모델로만 나올 예정입니다.

가격은 갤럭시 폴드보다 낮은 100만원대 후반으로 점쳐집니다. 내년 글로벌 시장엔 두 가지 종류의 클램셀 형태의 폴더블폰이 나올 예정입니다. 삼성전자와 더불어 현대 모토로라도 폴더블폰 레이저 버전을 개발 중입니다.

◇ 갤럭시 폴드 내년 글로벌 출시 국가 60개로 확대

글로벌 폴더블 시장을 개척한 삼성전자의 갤럭시 폴드의 출시 국가도 대폭 늘어납니다. 삼성전자에 따르면 이달 초부터 내년 2월까지 갤럭시 폴드를 베트남, 뉴질랜드, 브라질, 칠레, 이탈리아, 네덜란드, 그리스 등 30여개국에 추가로 출시할 예정입니다.

현재 갤럭시 폴드는 한국을 비롯해 미국, 중국, 일본, 영국, 프랑스, 독일 등 전 세계 29개국에 출시됐는데요. 추가로 출시되는 국가를 더하면 내년 초까지 총 60여개국에 출시되는 셈입니다.

내년 초까지 갤럭시 폴드 판매량은 50만대 이상으로 늘어날 것으로 예상됩니다. 이는 당초 계획보다 2~3배 늘어난 것인데요. 고동진 삼성전자 IM부문장(사장)은 지난 8월 갤럭시노트 10 출시 기자간담회에서 “갤럭시 폴드를 한국을 포함해 20여개국에 한정된 수량으로 출시할 예정이다”라고 얘기한 바 있습니다.

향후 갤럭시 폴드의 S펜 탑재도 고려 중입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갤럭시 폴드에 펜을 내장했을 때 접었다 펴는 노트처럼 쓸 수 있어 사용성이 높아질 것으로 예상된다”면서 “갤럭시 폴드에 이를 접목하기 위해 개발 중이지만, 디스플레이 등 기술 문제 때문에 2년 이상 걸릴 것”이라고 예상했습니다.

갤럭시S11의 전면과 후면 예상 디자인. 사진 | 폰아레나

◇ 갤럭시S11, 5개 카메라·최대 6.9인치 디스플레이 탑재

내년 2월 공개될 갤럭시S11 라인업도 정해졌습니다. 유명 IT 관련 SNS인 온리스크와 아이스유니버스 등에 따르면 갤럭시S11 시리즈는 실속형 갤럭시S11e, 일반형 갤럭시S11, 고급형 갤럭시S11+ 등 3종으로 구성됩니다. 이 중 일반형 갤럭시S11의 경우 사각형 모양의 카메라 모듈을 신제품이 탑재한 것으로 전해집니다.

사각형 모양의 카메라는 이른바 애플의 인덕션 디자인으로 불린 카메라 모듈과 유사한데요. 메인, 광각, 초광각 렌즈가 각각 달린 3중 카메라 형태입니다. 후면 카메라 갯수는 최대 5개까지 늘어나는데요. 갤럭시S11e는 세개, 갤럭시S11은 네개, 갤럭시S11+는 다섯 개를 장착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갤럭시S11의 기능도 강화됩니다. 예컨대, 갤럭시S11 시리즈는 품질 저하 없이 피사체를 확대할 수 있는 ‘스페이스 줌’, 사진과 영상을 짧은 시간 내 연속으로 촬영해 한 장면을 캡처할 수 있는 ‘싱글 테이크’, ‘비디오 스핀’ 등 촬영 기능을 지원할 수 있습니다.

화면 크기는 갤럭시S11e 6.4인치, 갤럭시S11 6.7인치, 갤럭시S11+ 6.9인치 등 세 가지로 예상됩니다. 화면 크기는 S10보다 커지지만, 베젤이 축소되면서 실제 크기는 전작과 비슷할 것으로 전망됩니다. 다만, 갤럭시S11e는 전작과 달리 엣지 디스플레이 장착이 유력합니다.

기종에 따라 LTE와 5G 서비스로 나뉩니다. 갤럭시S11e, 갤럭시S11은 LTE·5G를 지원하고 갤럭시S11+는 5G만 지원할 것으로 예상된다. 국내에서는 전체 5G 모델만 출시될 전망입니다.

댓글 남기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