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SDS, 베트남 소비코 그룹과 MOU…동남아 기반 사업 확대

항공·유통·금융 등 계열사 소유한 소비코..디지털 전환 지원·공동 사업 창출
삼성SDS 홍원표 대표이사(왼쪽)와 소비코 그룹 응웬 탄 훙(Nguyen Thanh Hung) 회장이 지난주 삼성SDS 잠실캠퍼스에서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지원 및 물류 혁신을 위한 사업협약을 체결했습니다. 사진 | 삼성SDS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ㅣ삼성SDS가 동남아를 중심으로 대외 사업을 확장하고 있습니다.

삼성SDS는 지난주 삼성SDS 잠실캠퍼스에서 베트남 소비코(Sovico) 그룹과 디지털 전환 지원과 물류 혁신을 위한 사업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일 밝혔습니다. 1992년 베트남 하노이에서 설립된 소비코는 베트남 항공사 비앳젯(Vietjet)을 포함해 금융, 유통, 부동산, 에너지 계열사를 갖고 있습니다.

베트남 총리 경제사절단으로 한국을 방문한 소비코 그룹 응웬 탄 훙(Nguyen Thanh Hung) 회장은 홍원표 삼성SDS 대표이사와 워크숍을 진행하며 협력 분야를 논의했습니다. 이번 협약으로 두 회사는 물류 사업을 비롯해 디지털 금융, 유통, 스마트시티, 멤버십 프로그램 등에서 협력합니다.

특히 물류 분야에서는 신규 사업 기회를 공동으로 창출할 계획입니다. 소비코 그룹은 삼성SDS 솔루션, 플랫폼과 사업 경험을 적용해 기존 서비스 디지털 혁신을 이루고 더 많은 사업 기회를 공동 개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응웬 탄 훙 회장은 “이번 협약으로 삼성SDS와 동반 성장하고 더 많은 서비스를 시장에 선보일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홍원표 대표이사는 “소비코 그룹의 성공적인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고 향후 베트남 사업을 더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한편, 삼성SDS는 ‘대외사업을 통한 혁신적 성장’ 경영방침에 따라 지난 7월 베트남 IT서비스 기업 CMC에 전략적 투자를 진행한 바 있습니다.

댓글 남기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