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월 말 기준 5G 가입자 398만명…연내 500만 돌파할 듯

과기부, 5G 이동통신 가입자 398만 2832명 집계..SKT, 177만으로 점유율 44.4%
KT, 121만으로 30.4%·LG유플러스, 100만(25%) 기록..올해 가입자 500만 예상
사진 | 게티이미지뱅크

국내 5G 이동통신 가입자가 지난 10월 기준 398만명을 육박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지난 4월 상용화 이후 7개월 만에 400만명을 육박해 연내 가입자 500만을 달성할 것이란 전망이 나옵니다.

2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발표한 10월 무선통신서비스 가입회선 통계에 따르면 5G 가입자는 지난 10월 말 398만 2832명으로 전월(346만 6784명) 대비 51만 6048명 증가했습니다.

월별 누적 가입자는 5G 상용화를 시작한 4월 27만 1686명, 5월 78만 4215명, 6월 133만 6865명, 7월 191만 1705명, 8월 279만 4536명으로 집계됐는데요. 가입자는 매월 최소 51만명에서 최대 88만여명 수준으로 꾸준히 증가하고 있습니다. 이 같은 추세가 이어지면 연내 500만 가입자 달성은 무난할 것으로 보입니다.

이동통신 3사 모두 5G 가입자가 100만을 넘겼습니다. 같은 기간 SK텔레콤이 177만 1485명(44.47%)으로 가장 많은 가입자를 보유하고 있으며, 점유율은 전월 보다 0.15%p증가했습니다. SK텔레콤은 연내 가입자 200만 돌파가 가능할 것으로 보입니다.

이어 KT는 가입자 121만 787명(30.4%)으로 집계됐으며, 한 달 전보다 0.04%p 줄었습니다. LG유플러스는 100만 560명(25.12%)로 전월 보다 0.12% 하락했습니다.

이밖에 국내 이동통신 전체 가입자는 6761만 1322명으로 나타났습니다. 통신사별로는 SK텔레콤이 2837만 7515명으로 전체의 41.9%를 차지했습니다. 이어 KT가 1756만 318명(25.9%), LG유플러스가 1373만 480명(20.3%)이었습니다. 알뜰폰 가입자는 794만 3009명으로 전체의 11.7%였습니다.

댓글 남기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