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 호반그룹, 총괄부회장에 최승남 대표 선임

2일 정기 임원 인사 단행…업계 전문경영인 각 계열사 대표로 발탁
최승남 호반그룹 총괄부회장. 사진 | 호반그룹

인더뉴스 진은혜 기자ㅣ 호반그룹이 2일 그룹 총괄부회장으로 최승남 대표를 신규로 선임하고 업계 전문경영인들을 각 계열사 대표로 발탁하는 정기 임원 인사를 단행했습니다.

호반그룹 관계자는 “이번 임원 인사에서는 다가오는 기업공개(IPO)를 대비하고, 불확실한 경영환경에서 지속적인 성장을 도모하기 위해 업계에서 검증된 전문경영인을 각 계열사 대표에 배치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이번에 취임하는 최승남 호반그룹 총괄부회장은 고려대 경제학과를 졸업하고 우리은행 부행장, 우리금융지주 부사장을 거쳐 2015년 호반그룹 부사장으로 합류했습니다. 이후 금호산업, 대우건설 등의 M&A 업무를 주도했습니다.

최승남 총괄부회장은 2016년 울트라건설에 이어 2018년 리솜리조트(현 호반호텔&리조트)의 M&A를 진두지휘하고 각각 대표이사를 역임하면서 호반그룹의 사업 다각화에 앞장서왔다는 평가를 받고 있습니다.

호반산업 김진원 사장은 현대건설 출신으로 연세대 토목공학과를 졸업하고 현대건설 토목사업본부 상무, 현대엔지니어링 인프라사업 본부장 등 36년간 다수의 프로젝트를 수행해온 토목 분야 전문가입니다.

호반호텔&리조트 장해석 대표는 삼성에버랜드 출신의 레저분야 전문가입니다. 서울대 임학과 졸업 후 삼성에버랜드를 거쳐 오크밸리 기획개발본부장, 무주리조트 대표이사, 파인스톤CC 대표이사 등을 역임했습니다.

댓글 남기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