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니베라, 알로에 부문 ‘세계일류상품’ 17년연속 선정

산업통상자원부 주최·KOTRA 주관하는 글로벌 경쟁력 우수 제품 인증 제도
“대규모 해외 농장·알로에 R&D 투자로 전세계 알로에 원료 시장 선도”
유니베라 중국 하이난 알로에 농장. 사진ㅣ유니베라

인더뉴스 김진희 기자ㅣ유니베라(대표 박영주)가 알로에 부문에서 ‘2019 세계일류상품’으로 선정됐습니다.

​유니베라에 따르면 ‘세계일류상품’은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KOTRA가 주관하는 제도입니다. 세계시장 점유율 5위 이내 및 5% 이상에 포함되는 제품들 중, 수출규모가 연간 500만 달러 이상이거나 세계시장의 규모가 국내시장보다 2배 이상이 되는 제품들을 대상으로 선정됩니다.

​유니베라 측은 “알로에 부문에서 지난 2003년 첫 세계일류상품으로 선정된 이후 올해까지 17년 연속으로 선정되며 글로벌 알로에 리더 기업으로의 위치를 공고히 했다”고 소감을 밝혔습니다.

특히, 올해 새롭게 선정된 세계일류상품 기업은 116개며 전체 세계일류상품 인증을 받은 생산기업은 총 917개인데, ​이 중 중소기업은 427개로 46%를 차지하고 있습니다.

최근 중소벤처기업부에서 발표한 ‘2017년 중소기업 기본통계’ 자료에 따르면 중소기업으로 분류(소상공인 제외)되는 곳은 약 39만개로, ​이를 기준으로 세계일류상품 인증을 받은 중소기업을 추리면 0.1% 수준이라는 설명입니다.

올해 신규 선정된 세계일류상품 및 생산기업에 대한 인증서 수여식은 지난달 21일 서울 롯데호텔에서 진행됐습니다.

수여식에 참석한 조영신 산업통상자원부 중견기업정책관은 “세계일류상품은 녹록치 않은 글로벌 환경에서도 세계시장의 경쟁을 뚫고 이루어낸 값진 결과”라고 강조했습니다.

알로에는 옛부터 ‘서양의 인삼’이라 불려온 천연 약용식물로, 피부와 장 건강에 도움을 주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특히 알로에 속에 들어 있는 ‘면역 다당체’가 인체의 면역력을 높이는 역할을 한다는 것이 회사 측의 설명입니다.

최근 김정기 고려대학교 교수팀 연구에 따르면 ‘알로에 베라 겔을 통한 상기도감염(감기) 발생 인체적용시험’ 결과, ​알로에를 섭취한 그룹에서 상기도감염(감기)의 발생이 유의적으로 억제되었음을 확인했다고 발표된 바 있습니다.

박영주 유니베라 대표는 “알로에는 새롭게 그 효능이 조명되고 있는 주목 받고 있는 소재”라며 “글로벌 리더 답게 고객의 니즈에 맞춘 혁신적인 제품으로 건강기능식품 및 화장품 시장을 선도하겠다”고 소감을 밝혔습니다.

댓글 남기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