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축 계획이 있다면 반드시 봐야 한다는 이 유명인의 건물은 어디?

빌사남TV ‘강남구 마지막’ 논현동 특집 2편…이다해·한예슬·대성 건물 및 평단가 정리

인더뉴스 진은혜 기자ㅣ

<한신포차 앞>

▲신대리: 논현동 한신포차 앞에 나와 있습니다.

– 빌사남 김윤수 대표: 네, 여긴 무조건 와봐야 하는 장소 중 한 곳인 것 같아요. 친구들이랑 모일 때 이 앞에서 만나자고 할 만큼 젊은이들 사이에서 핫한 스팟이죠. 1편에서도 말씀드렸다시피 새벽에 사람이 많아요. 논현동 먹자골목에 오시면 한 번쯤은 오셨으면 좋겠어요. 위치가 좋습니다. 이제는 논현동 오피스쪽으로 가보도록 하겠습니다.

<이다해 건물>

▲신대리: 이다해 씨 건물 앞에 나와 있습니다.

– 빌사남 김윤수 대표: 이 건물은 강남구청역 바로 이면에, 여기가 도로가 굉장히 넓거든요. 제가 딱 좋아하는 도로입니다. 10~12m 되는 도로로, 당시에 2층짜리 건물을 33억 원에 매입했어요. 임차로 있던 메밀 국숫집은 옆으로 이전을 하고 건물을 신축했는데요, 이 건물이 특징이 있습니다.

용도지역이 제1종일반주거지역인데 건물을 굉장히 잘 지었습니다. 만약 1종일반주거지역에 건물을 짓는 분이 계신다면 반드시 오셔서 봐야 할 사례라고 생각합니다. 요즘 트렌드에 맞게 잘 지었어요. 임차인 구성도 좋습니다. 한군데 이야기 드리자면 SSG에서 여러 층 사용하고 있고요. 연예인 건물 투자사례 중에서 굉장히 잘한 사례라고 생각합니다.

▲신대리: 전혀 1종 건물 같지 않아요.

– 빌사남 김윤수 대표 : 네, 2종처럼 지어놨습니다. 신축예정이신 분들은 반드시 와서 보시기 바랍니다. 이제는 이 인근에 건물을 볼 건데 치킨 사업을 하다가 건물을 사신 분이 있어요. 가보겠습니다.

<호식이두마리치킨 본사>

▲신대리: 네, 호식이두마리치킨 본사 앞에 나와 있습니다.

– 빌사남 김윤수 대표: 보시면 엄청난 고층빌딩을 매입했습니다. 당시에도 충격적이었고 깜짝 놀랐습니다. 2015년도에 330억에 매입했어요.

▲신대리: 그렇다면 당시 대지 평단가가 어느 정도 됐나요?

– 빌사남 김윤수 대표: 평단가는 2억 5000정도고 당시에는 비싸다고 생각을 했지만, 시간이 지나고 보니까 현재 가격으로는 괜찮아 보입니다. 얼핏 뉴스 기사를 보니까 우리나라 사람들이 1년에 치킨을 9억 마리 먹는다고 하더라고요.

호식이두마리치킨뿐만 아니라 깐부치킨도 청담동에 사옥을 매입해서 사용하고 있습니다. 이 빌딩 같은 경우는 개인 명의로 매입을 했고, 임차인들은 병원이나 이런 업종들이 많이 있어서 수익률도 괜찮게 나올 것으로 보입니다. 강남구청역 바로 앞에 있어서 위치가 굉장히 좋습니다.

▲신대리: 논현역에서 강남구청역까지 이동했는데 여기까지 논현동인 거죠?

– 빌사남 김윤수 대표: 여기까지가 논현동이고 바로 앞에 청담동이죠. 이제는 강남구청역에서 학동사거리까지 가볼 거에요. 그쪽에 연예인빌딩으로 이동해보시죠.

<한예슬 건물>

▲신대리: 요즘 유튜브로 활발한 활동을 하고 계신 배우 한예슬 씨 건물 앞에 나와 있습니다.

– 빌사남 김윤수 대표: 한예슬 씨는 작년에 34억 2000만 원에 매입했습니다. 매입 당시 20억 정도 대출을 받았었고 현 상태로는 수익이 많이 나오지 않는 상태에요, 신축목적으로 매입한 것으로 보이는데 이 건물의 장점은 바로 북향 건물이라는 점입니다.

건물은 전부 북쪽으로 일조권사선제한을 받기 때문에 북쪽에 도로변 끼고 있는 건물은 일조권사선제한을 많이 안 받습니다. 건물이 반듯하게 올라갈 수 있어요. 신축하면 예쁘게 잘 나올 것 같아요. 이쪽 같은 경우에는 지하 1층으로 인정받을 수 있는 여지도 있는 것 같아요. 제가 봤을 때는 신축하기 굉장히 좋은 땅인 것 같습니다.

▲신대리: 작년에 매입하셨는데 아직까지는 그대로 사용을 하고 계시네요?

– 빌사남 김윤수 대표: 아무래도 임차인 명도가 쉽지 않아요. 만기까지는 사용하게 해주고 나중에 명도가 되면 그때 할 것으로 예상이 됩니다.

▲신대리: 집은 남향, 건물은 북향이 좋은 거군요.

– 빌사남 김윤수 대표: 네, 맞습니다. 저기 학동사거리 근처에도 유명인이 매입한 건물이 있어요. 현장 가서 자세하게 얘기해보겠습니다.

<대성 건물>

▲신대리: 네, 대표님 아까 말씀하신 주인공 누구인가요?

– 빌사남 김윤수 대표 : 바로 빅뱅 대성 씨입니다. 2017년도에 310억 원에 매입을 했어요. 대성 씨는 투자로 봤을 때 잘한 사례라고 보입니다. 전지현 씨 삼성동 건물과 비교했을 때, 같은 가격에 상업지역에 위치해있어서 땅의 가치도 높고 개인적으로 더 좋은 사례라고 생각이 들고 학동사거리가 위례-신사선 계획이 있어서 좀 더 좋아질 것으로 생각합니다.

▲신대리: 건물 위에 전광판이 있어요?

– 빌사남 김윤수 대표: 네, 저게 신규로 나기가 어렵거든요. 허가를 잘 안 해주기 때문에 전광판의 메리트도 있습니다.

<총정리>

▲신대리: 오늘 둘러본 논현동 쭉 정리해볼까요?

– 빌사남 김윤수 대표 : 처음에 논현동 가구거리가 대로변 평당 1억 초중반 정도 됐었고, 먹자상권에 들어가서 백종원 거리도 갔는데, 대로변도 아닌데 가격이 비쌌죠.

그다음 강남구청역 이면에 이다해 씨 건물 잘한 투자사례로 강력추천 드렸습니다. 호식이두마리치킨 본사, 한예슬 씨 건물 그리고 마지막으로 대성 씨 건물까지 살펴봤습니다. 드디어 강남구가 마무리됐어요.

▲신대리: 오늘 논현동 쭉 둘러봤는데, 논현동에 투자하게 되면 추천해주실만한 라인이 있을까요?

– 빌사남 김윤수 대표 : 저는 역 근처에 오피스 빌딩을 추천해 드립니다. 먹자상권에 임차업종으로 술집이 있으면 임차인 상대가 쉽지 않거든요. 이다해 씨 빌딩 같은 사무실 임대주기 좋고 도로 넓은 빌딩 개인적으로 추천합니다.

▲신대리: 이제 강남구를 다 돌아서 저희는 어디로 가야 할까요?

– 빌사남 김윤수 대표: 다음에는 특별한 게스트 분 모셔서 토크하는 시간을 가져보도록 하겠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Industry 산업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