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페이지, ‘L.I.F.E 실용도서 공모전’…당선작에 연재기회 부여

‘삶에 노하우를 더하다’주제로 네 가지 장르 작품 공모..노하우 가미된 비문학
오는 8월 4일까지 접수..당선시 최대 500만 원 수여·카카오페이지 연재 가능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 각종 전문지식과 노하우에 자신있는 아마추어 작가들이 주목해야할 공모전이 콘텐츠 플랫폼 카카오페이지에서 열린다.

카카오페이지는 17일 ‘삶에 노하우를 더하다’를 주제로 ‘제 1회 L.I.F.E 실용도서 공모전’을 개최한다고 이날 밝혔다. 모집 원고는 연재나 종이책 출간에 적합한 실용 분야이며 노하우나 전문지식, 경험이 가미된 비문학작품이다.

상세 장르는 ‘L.I.F.E’라는 키워드로 묶이는 네 가지다. ▲L(Language/Education) 어학·교육 ▲I(Improvement/Job·Skill) 자기계발·직무/기술 ▲F(Family/Hobby) 가정·취미 ▲E(Economy/Business/Investment) 경제·경영·재테크 등이다.

카카오페이지가 ‘제 1회 L.I.F.E 실용도서 공모전’을 열어 삶에 노하우를 더할 실용분야 원고를 기다린다. 접수는 오는 8월 4일까지다. Image @ 카카오

접수는 17일부터 오는 8월 4일까지다. 신인·기성작가 모두 신청할 수 있다. 다만 상업적 목적으로 발표된 적이 있거나 출판사에 가계약된 작품은 지원할 수 없다. 심사는 독창성과 완성도, 상품성, 흥미 등을 종합적으로 반영할 예정이다.

1차 심사는 이달 17일부터 8월 4일, 2차 심사는 8월 19일부터 9월30일까지 진행된다. 당선작은 10월 10일 카카오페이지 애플리케이션 공지와 개별 연락으로 발표될 예정이다.

총 창작지원금은 4000만원 규모다. 네 가지 장르에서 각각 대상·금상·우수상을 선정해 총 12작품에 수상한다. 대상 작품에 500만원, 금상에 300만원, 우수상에 200만원을 지급한다. 모든 수상작은 카카오페이지에서 연재할 수 있는 기회를 부여한다.

카카오페이지 관계자는 “이번 공모전은 웹툰과 웹소설 등에서 신인 작가 발굴에 앞장서온 카카오페이지가 실용도서 분야에서도 창작자들을 적극 지원하는 데 의미가 있다”며 ”실용적인 지식과 노하우를 가진 능력자 분들의 많은 지원을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 남기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