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생명, 독거노인 보호 우수기업 선정 ‘보건복지부장관 표창’ 수상

1600여명 어르신께 겨울나기 용품 전달..식료품지원 키트·미세먼지 예방물품 등
사진ㅣ신한생명

인더뉴스 김현우 기자ㅣ 신한생명은 지난 18일 서울 여의도에 위치한 글래드 호텔에서 열린 ‘2019년 홀로 사는 어르신을 위한 사랑 나눔의 장’ 행사에서 독거노인 보호 우수기업으로 선정돼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을 수상했다고 19일 밝혔습니다.

이 행사는 보건복지부가 주최하고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가 주관하는데요. 자발적으로 독거노인 후원에 참여한 기관들의 노고를 격려하고 사회적 돌봄과 나눔 문화 확산을 위해 매년 개최하고 있습니다.

신한생명은 지난 2013년부터 매년 반기에 한번 전국 소재 노인복지관과 연계해 어르신을 지원하는 활동을 추진하고 있습니다. 이달에도 45개 노인복지관과 연계해 1600여명의 어르신께 겨울나기 용품을 방문 전달하는 활동을 진행했습니다. 이 활동에는 직원과 설계사 900여명이 참여했습니다.

이밖에 독거어르신을 위한 ▲식료품 지원 키트 제작·전달 ▲미세먼지 예방물품 지원 ▲건강차 나눔 활동 ▲독거노인 사랑잇기 전화 사업 등 어르신을 위한 다양한 지원 사업을 지속적으로 펼치고 있습니다.

신한생명 관계자는 “그동안 어르신을 돕기 위한 봉사활동에 직원 모두가 적극적으로 참여해 이번 상을 수상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조용병 신한금융그룹 회장이 추진하고 있는 ‘인류 신한’과 ‘따뜻한 금융’을 적극적으로 실천해 어려운 이웃과 함께 성장하고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기업이 되기 위해 노력 하겠다”고 전했습니다.

댓글 남기기

More in Life 라이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