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하이닉스, DRAM 가격 반등 시작으로 내년 호실적 전망…목표가↑-DB

인더뉴스 김현우 기자ㅣ DB금융투자는 20일 SK하이닉스(000660)에 대해 DDR4 중심으로 DRAM 가격 반등이 시작된 가운데 내년 호실적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하며 목표주가를 10만원에서 11만 5000원으로 상향 조정했습니다. 투자의견은 ‘매수’를 유지했습니다.

어규진 DB금융투자 연구원은 내년 SK하이닉스 매출액과 영업이익이 각 전년보다 11.4% 오른 30조 1000억원, 135% 상승한 6조 9000억원을 기록할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어 연구원은 “최근 무역분쟁 완화 이벤트와 함께 고부가가치 DDR4 중심으로 DRAM 가격 반등이 시작됐다”며 “최근 서버 중심의 DRAM 수요 증가가 PC와 모바일향 DRAM 우려감을 해소시키면서 DRAM 가격 반등이 예상보다 빨라지고 있는 분위기”라고 진단했습니다.

이어 “4분기 NAND 상승지속과 DRAM 가격 하락폭 축소를 기점으로 연말 메모리 재고 축소에 따른 실적 정상화가 중장기로 지속될 전망”이라며 “역사적으로 메모리 업황 턴어라운드 진입 땐 주가 사승 기간은 길고 수준은 높았다”고 평가했습니다.

또한 “SK하이닉스는 순수 메모리 반도체 회사로서 메모리 업황 개선 시기에 주가 레버리지가 존재한다”며 “매수를 추천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이미지 | SK하이닉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Economy 경제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