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한진칼, 강세…한진家 경영권 분쟁 시작

인더뉴스 김현우 기자ㅣ 조씨 일가의 경영권 분쟁 가능성에 한진칼이 강세입니다.

23일 오전 11시 4분 현재 한진칼은 전 거래일보다 4.03% 상승한 4만 50원을 기록하고 있습니다.

이날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은 조원태 한진그룹의 회장이 고(故) 조양호 전 한진그룹 회장의 공동 경영 유훈과 달리 그룹을 운영하고 있다며 공격에 나섰습니다.

한진칼은 한진 내부 경영권도 신경쓰면서 내년 조원태 회장의 사내이사 재선임 안건에도 신경을 써야하는 상황입니다. 만약 연임에 실패하면 조 회장은 한진그룹의 경영권을 잃게 됩니다.

조 전 부사장이 동생인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에 대해 “선대 회장의 형제간 공동경영 유훈을 어겼다”고 비판하고 나서면서 한진그룹 경영권을 두고 ‘남매간 갈등’이 본격화 될 것으로 보입니다.

한편 한진그룹의 반대편에 있는 KCGI(지분율 15.98%)도 지분율을 더 높이면서 4대 주주인 대호개발(6.28%)과 연대하고 소액주주 지분을 끌어모을 수 있다는 분석도 나오고 있습니다.

사진 | 대한항공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Economy 경제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