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트리온헬스케어, 싱가포르 外 아시아 지역서 의약품 입찰 성공

싱가포르·말레이시아 ‘램시마’, 태국 ‘허쥬마’ 정부 입찰 수주 성공
“글로벌 직판 경쟁력 재확인..‘램시마SC’의 유럽 직판 성공 청신호”
사진ㅣ셀트리온헬스케어

인더뉴스 김진희 기자ㅣ셀트리온헬스케어가 싱가포르·말레이시아 등 아시아 지역 정부 입찰 수주에 성공하며 글로벌 직판 성과를 내고 있다고 23일 밝혔습니다.

셀트리온헬스케어에 따르면 지난 3분기 싱가포르에서 개최된 인플릭시맙 정부 입찰에 참여해 3년 연속 수주에 성공했습니다.

해당 입찰은 싱가포르에서 매년 진행되는 정부 입찰로 셀트리온헬스케어는 올해에 이어 2020년에도 인플릭시맙 시장의 90%를 차지하는 국공립병원(Health Cluster)에 ‘램시마’(성분명 인플릭시맙)를 독점 공급할 예정입니다.

셀트리온헬스케어는 말레이시아 정부 입찰에도 성공했습니다. 그 동안 ‘램시마’는 말레이시아 시장의 절반을 차지하는 사보험 시장에만 독점 판매 중이었으나, 이번 입찰 성공으로 공보험 시장에도 진출하게 돼 향후 2년 동안 사실상 말레이시아 인플릭시맙 시장을 독점하게 될 전망입니다.

회사 측은 이번 싱가포르·말레이시아 입찰 수주에 대해 “성공적인 직판의 결과”라고 평했습니다. 또한 이번 입찰이 추후 브루나이 등 인접해 있는 주변 아시아 국가들에도 긍정적인 영향으로 이어져, 회사의 바이오시밀러의 입찰 성공이 지속될 것이란 기대도 내비쳤습니다.

‘램시마’뿐만 아니라 후속 제품인 ‘허쥬마’(성분명 트라스투주맙)도 지난 10월 태국에서 개최된 정부 입찰에서 수주에 성공한 바 있습니다.

해당 입찰은 태국 트라스투주맙 시장의 40% 규모에 해당하며, 이로써 셀트리온헬스케어는 내년 3월부터 1년 간 태국 국공립병원에 ‘허쥬마’를 독점 공급할 예정입니다.

셀트리온헬스케어 관계자는 “이번 3개국 입찰 수주는 올해 초 싱가포르 ‘램시마’·태국 ‘트룩시마’(성분명 리툭시맙) 입찰 수주에 이어 당사의 글로벌 직판 역량을 다시 한 번 입증하게 된 뜻 깊은 성과”라고 말했습니다.

이어 “다년 간의 글로벌 유통 경험을 통해 쌓은 셀트리온헬스케어만의 마케팅 노하우와 경쟁력을 바탕으로 내년 ‘램시마SC’(램시마 피하주사제형) 유럽 직판 및 성장시장 내 직판도 성공적으로 이끌어 나가겠다”고 강조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Business 비즈니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