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현대해상, AI 플랫폼 활용 서비스 혁신 MOU

경기도 성남시 네이버 본사서 협약식..현대해상 서비스에 ‘클로바’ 연계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ㅣ네이버 인공지능(AI) 기술이 현대해상 건강관리 서비스에 도입됩니다.

네이버와 현대해상은 24일 경기도 성남시 네이버 본사에서 ‘AI 플랫폼 기반 차별화된 고객 서비스 제공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습니다. 협약식에는 정석근 네이버 서치앤클로바 사업부문 책임리더와 정규완 현대해상 디지털전략본부장 등이 참석했습니다.

이번 업무 협약으로 현대해상 모바일 건강관리 서비스 ‘하이헬스챌린지’와 네이버 AI 플랫폼 ‘클로바’(Clova)가 연계됩니다.

정석근 네이버 서치앤클로바 사업부문 책임리더(왼쪽)과 정규완 현대해상 디지털전략본부장(오른쪽). 사진 | 네이버

또한 두 회사는 비정형 문서 등 이미지 정보 추출 및 처리 관련 AI 연구·개발(R&D) 협력 사업을 함께합니다. 기존 업무 절차를 혁신하고 효율성을 높이는 교류와 협력을 이어간다는 방침입니다.

정석근 책임리더는 “최고 수준의 역량과 노하우를 가진 두 회사가 협력을 약속한 만큼 고객에게 더 편리하고 혁신적인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 더욱 넓은 영역에서의 포괄적 협업으로 새로운 가치를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습니다.

정규완 본부장은 “우수한 AI 기술과 고객 친화적 서비스를 제공하는 네이버 클로바 플랫폼을 활용한 AI 기반 신사업 발굴 및 업무 효율화를 위해 노력하겠다”며 “앞으로도 고객 편의성 증대를 위한 다양한 혁신적 서비스를 지속해서 발굴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Tech 테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