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거킹, 와퍼 200원 인상…26개 메뉴 함께 올려

버거 20종·사이드메뉴 6종·음료 1종 등 27개 메뉴 인상
인상폭 100~300원대..매장 가격 기준 평균 2.5% 올려
버거킹이 와퍼 등 메뉴 27종 가격을 인상한다. 사진 | 버거킹

인더뉴스 주동일 기자 | 내일부터 버거킹 와퍼 가격이 200원씩 오릅니다. 와퍼뿐만 아니라 사이드메뉴·음료 등 일부 제품 가격을 평균 100~300원씩 인상합니다.

버거킹은 메뉴 27종의 가격을 27일부터 인상합니다. 인상 대상 메뉴는 ‘와퍼’, ‘통새우와퍼’, ‘트러플머쉬룸와퍼’ 등 버거류 20종과 ‘21치즈스틱’ 등 사이드 메뉴 6종, 음료 1종으로 총 27종입니다.

제품별 인상폭은 100원~300원입니다. 전체 메뉴 매장 가격을 기준으로 평균 2.5% 오릅니다. 단 올데이킹과 더블올데이킹 메뉴, 콜라, 프렌치프라이 등은 인상 메뉴에서 제외됩니다.

이번 가격 인상은 2018년 3월 이후 1년 9개월만입니다. 당시 와퍼 등 주요 메뉴의 가격을 100원씩 인상했고, 당시 전체 제품 기준으로 치면 0.3% 오른 셈입니다.

이번 가격 조정에 대해 버거킹 관계자는 “원재료·인건비 상승 등 전반적인 제반 비용 상승 부담으로 인해 일부 메뉴에 한해 가격 인상을 시행하게 됐다”며 “고객들에게 최상의 맛과 품질,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대상 메뉴와 가격 인상 폭을 최대한 낮춰 고객들의 부담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노력했다”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Distribution 유통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