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25, 국가유공자·장애인用 하이패스 감면단말기 특판

제휴 통신사 멤버십 적용時 2만 8800원..전국 GS25 점포에서 구매 가능

[인더뉴스 정재혁 기자] GS25가 모빌리티(자동차 등의 이동수단) 플랫폼으로서의 입지를 강화하고 있다.

GS25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국가유공자의 숭고한 애국정신을 기리고, 교통 약자에 대한 혜택을 제공하는 차원에서 한국도로공사와 제휴해 하이패스감면단말기(이하 감면단말기)를 내달 23일까지 특가로 예약 판매한다고 25일 밝혔다.

감면단말기는 국가유공자와 장애인이 한국도로공사에서 운영하는 도로를 이용할 때 통행료의 50%에서 100%까지 감면받을 수 있게 하는 차량 부착용 단말기다.

하이패스 감면단말기 구매안내 이미지. Image @ GS25

지문인식기가 포함된 감면단말기의 특별 판매 가격은 3만 2000원이고, GS25와 제휴된 통신사 멤버십 할인 혜택까지 적용하면 2만 8800원이다. 단말기의 기존 판매 가격인 9만 5000원에서 한국도로공사의 지원금 6만원과 GS25의 특별 할인 혜택까지 적용된 가격이다.

국가유공자와 장애인 등은 이달부터 전국 1만 3000여 GS25 점포에서 감면단말기를 최저가 수준으로 구매할 수 있게 됐다. 고객이 GS25 점포에서 결제를 완료하고 계산대(POS) 입력창에 전화번호를 입력하면, 해피콜 전화 안내 절차를 거친 후 무료로 택배 배송받을 수 있다.

한편, GS리테일은 기존의 생활 편의 플랫폼 외에도 새로운 모빌리티 플랫폼의 역할을 확대하기 위해 다양한 서비스를 도입했다. 전국 GS25와 GS수퍼마켓 52개소에 전기차 충전시설을 설치한 것이 대표적인 예다.

또한, 2017년 7월부터는 하이패스 단말기 1위 브랜드 ‘GPASS’를 보유한 에어포인트와 MOU를 체결해 업계 최초로 하이패스 단말기를 판매 중이며, 금액 충전 서비스까지 도입했다. 현재 GS25의 하이패스 누적 충전 금액은 200억원을 넘어선 상태다.

이종완 GS리테일은 서비스 상품팀 과장은 “이번 감면단말기의 특가 예약 판매로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국가유공자와 장애인 분들께 편의를 제공해드릴 수 있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댓글 남기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