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카드, 굿네이버스와 마케팅 지원 업무협약 체결

빅데이터 기반 마케팅 지원 서비스 LINK비즈파트너 활용

지난 17일 삼성카드는 빅데이터 기반 ‘LINK비즈파트너’를 통해 국제구호개발 NGO 굿네이버스의 ’좋은이웃가게’ 가맹점에 대한 마케팅 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Photo @ 삼성카드

[인더뉴스 김현우 기자] 지난 17일 삼성카드는 빅데이터 기반 ‘LINK비즈파트너’를 통해 국제구호개발 NGO 굿네이버스의 ’좋은이웃가게’ 가맹점에 대한 마케팅 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협약식은 서울시 영등포구에 위치한 굿네이버스 회관 11층에서 이뤄졌다. 이 자리에는 강병주 삼성카드 마케팅실장, 허재영 BDA센터장, 황성주 굿네이버스 본부장 등 두 회사 관계자가 참석했다.

‘LINK 비즈파트너’는 빅데이터 분석 시스템인 스마트 알고리즘을 기반으로 이용 가능성이 높은 고객에게 가맹점 혜택을 제공하는 마케팅 지원 서비스다. 이는 삼성카드가 지난 2017년 9월 업계에 선보였다.

‘좋은이웃가게’는 굿네이버스가 운영하고 있는 소상공인 나눔 캠페인으로 매출액의 일부를 굿네이버스에 기부하는 가맹점으로 구성돼 있다.

두 회사는 향후 좋은이웃가게 가맹점주를 대상으로 오프라인 마케팅 교육도 진행할 예정이다. 삼성카드 관계자는 “삼성카드의 앞선 빅데이터 역량을 기반으로 굿네이버스의 소상공인 나눔 캠페인을 적극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댓글 남기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