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재은 농협생명 대표, 영농철 일손 돕기 나서

지난 22일, 경기 남양주 화도읍 포도농가 찾아 일손 도와

NH농협생명은 홍재은 대표와 임직원 50여명이 지난 22일 경기 남양주 화도읍 포도농가를 찾아 농가 일손돕기에 나섰다고 24일 밝혔다. Photo @ NH농협생명

[인더뉴스 김현우 기자] NH농협생명은 홍재은 대표와 임직원 50여명이 지난 22일 경기 남양주 화도읍 포도농가를 찾아 농가 일손돕기에 나섰다고 24일 밝혔다.

이날 일손돕기에는 홍 대표를 비롯해 여종균 경영기획부문 부사장, 조인식 자산운용부문 부사장, 화도농협 이승덕 상임이사 등 임직원 50여명과 관계자 10여명이 함께했다.

농협생명의 화도읍 포도농가 방문은 올해로 세번째다. 지난 2017년 수확철 포도 봉지 씌우기 작업을 시작으로 인연을 맺었고, 3년째인 올해 더욱 숙련된 솜씨로 농가 일손을 도왔다.

홍 대표는 “영농철 일손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를 돕는데 휴일이나 더운 날씨는 중요하지 않다”며 ”농가를 도우며 농업인과 함께 성장하고 발전하는 농협인으로서 보람을 느낄 수 있어 마을 주민께 감사드린다” 고 소감을 전했다.

댓글 남기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