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 도약하는 2020년”…한화생명 노사, 상생협력 약속

여승주 사장 “회사에 대한 노조의 신뢰·존중 덕에 공동선언 가능”
여승주 한화생명 사장(앞줄 왼쪽에서 네 번째)과 양승철 고용노동부 서울남부지청장(다섯 번째), 김태갑 한화생명 노동조합위원장(여섯 번째) 등과 노사화합 선포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습니다. 사진ㅣ한화생명

인더뉴스 신재철 기자ㅣ한화생명(대표 여승주)은 13일 63빌딩에서 2020년 노사화합 선포식을 개최하고 새로운 슬로건 ‘Make new Frames! Go to the No.1!’을 제시했습니다.

이번 선포식에는 여승주 사장과 김태갑 노동조합위원장 등 한화생명 노사대표와 관계자들이 참석했는데요. 양승철 고용노동부 서울남부지청장도 행사장을 찾아 관계자들을 격려했습니다.

한화생명 노사는 공동선언을 통해 화합적 노사관계 구축을 대내외에 선포하고, 2020년 도약을 위한 각오를 다졌습니다.

노사는 선언문에 ▲신뢰를 통한 상생협력 문화 정착 ▲급변하는 경영환경 속에서 초일류 보험사를 향한 지속적 혁신 추진 ▲각자 업무에서 최선을 다하는 공동체 의식 기반의 기업문화 정착 등을 주요내용으로 담았습니다.

여승주 사장은 “이번 선포식은 회사에 대한 노조의 신뢰와 존중 덕분에 이뤄졌다”며 “더욱 귀 기울여 듣고 소통하는 경영으로 노조와 함께 회사의 미래를 준비해 나가겠다”고 말했습니다.

김태갑 위원장도 “현재의 상황에서 새로운 도약을 위해서는 노사 모두가 주인의식을 가져야 한다”며 “적극적인 노사협력을 통해 고객의 기대에 부응하는 한화생명을 만드는데 힘을 보태겠다”고 각오를 다졌습니다.

댓글 남기기

More in Finance 금융


Most Popular News 많이 본 뉴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