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올바이오파마, 임상 결과 따라 올해 실적 영향…‘매수’-유안타

인더뉴스 김현우 기자ㅣ 유안타증권은 17일 한올바이오파마(009420)에 대해 올해로 예정된 HL036(안구건조증치료제) 임상 결과 발표 등에 따라 올 한해 실적을 가늠할 수 있을 것이라며 목표주가 4만 2000원,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했다.

서미화 유안타증권 연구원은 지난해 4분기 한올바이오파마의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각 전년보다 12.5% 상승한 261억원, 105.8% 증가한 30억원을 기록해 컨센서스와 추정치를 소폭 하회할 것으로 내다봤다.

서 연구원은 “지난해 3월 시작된 HL036의 첫번째 임상 3상 탑라인 결과가 발표됐다”며 “주·객관적 지표에서 유의미한 개선효과를 확인했다고 한올바이오파마는 밝혔다”고 전했다.

이어 “HL161(자기면역질환치료제)도 임상 2상 진행 중”이라며 “올해 1분기에 그레이브스안병증 2a상, 2분기에는 중증근무력증, 4분기에는 온난항체용혈성빈혈 임상 2a상 탑라인 결과 도출이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서 연구원은 “신약 파이프라인 기술 수익료 수취에 따른 실적 개선과 1월 중순 HL036임상 3상, HL161(적응증 3개) 임상 2상 탑라인 결과 발표 등이 동사의 투자포인트”라며 “리스크는 생산 의약품 안정성 문제로 경찰조사중인 것과 정기약사 감시에서 지적된 사항의 처분이 아직 확정되지 않은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미지ㅣ게티이미지뱅크

댓글 남기기

More in Economy 경제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