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출입은행,10억달러 규모 글로벌본드 발행 성공

변동금리 3년물·고정금리 5년물 각각 5억달러 
“정부의 역대 최저금리 외평채 발행이 성공요인”

Photo @ 수출입은행

[인더뉴스 박민지 기자] 한국수출입은행은 전 세계 투자자들을 대상으로 총 10억달러 규모의 글로벌 본드를 발행했다고 19일 밝혔다.

수은이 올해 들어 처음 발행한 글로벌본드다. 이번 채권 발행에는 총 160개 투자자가 목표금액의 4.7배에 달하는 47억달러 규모의 주문을 내는 등 높은 관심을 보였다. 그 결과 중앙은행‧국부펀드 등의 투자비중이 54%에 달하는 등 우량투자자를 대거 유치했다.

수은 관계자는 세계 경제 전망에 대한 불확실성이 계속되는 가운데 지난주 한국 정부가 외평채를 역대 최저금리 수준으로 발행한데 힘입어 한국 경제에 대한 해외투자자의 신뢰와 투자수요를 적극 활용한 게 이번 채권 발행의 성공 요인이다고 말했다.

수은이 발행한 글로벌본드는 듀얼 트란쉐(Dual Tranche) 구조로, 3년 만기 변동금리 5억달러와 5년 만기 고정금리 5억달러로 이뤄졌다. 가산금리는 3년물의 경우 0.525%로 최초로 제시한 금리 대비 27.5bp 축소에 성공해 올해 발행한 한국물 중 가장 큰 스프레드 축소를 기록했다. 5년물은 금융위기 이후 한국물 중 최저 가산금리인 0.625%를 달성했다.

수은 관계자는 “미 연준의 금리정책 변화 등 글로벌 불확실성 등에도 불구하고 한국물 벤치마크인 정부의 외평채가 성공적으로 발행됨에 따라 수은도 낮은 금리로 자금을 확보할 수 있었다”며 “이번 채권발행을 통해 확보한 저리자금을 우리 기업의 해외수주 경쟁력 강화와 신성장 동력 사업 지원 확대에 적극적으로 사용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댓글 남기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