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니뮤직, 작년 매출 2300억원 돌파…사상 최대

전년 보다 매출 34.6%·영업익 18% 증가..5G 융합 서비스로 플랫폼 경쟁력 강화 계획
지니뮤직이 작년 매출 2300억원 돌파했다. 이미지 | 지니뮤직

인더뉴스 권지영 기자ㅣ지니뮤직이 작년 사상 최대 실적을 기록했습니다.

지니뮤직(대표 조훈)은 2019년 연간 매출 2305억원, 영업이익 81억원, 순이익 72억원을 달성했습니다. 매출은 전년 보다 34.9%, 영업이익은 18.0%, 순이익은 21.1% 증가했습니다.

작년 음악서비스 시장환경이 열악함에도 불구하고 연간 매출 2000억원 돌파는 의미가 있는데요. 음악저작권료 인상과 신규음악서비스사 시장 진입 이후 업계의 출혈 마케팅이 심화됐습니다.

지니뮤직 경영기획실 박정수 실장은 ”당사는 주주사 KT, CJ ENM, LGU+와 긴밀한 협업을 통해 최고의 음악벨류체인을 구축, 5G 기술기반 AI음악 플랫폼 사업을 확장해왔다”며 ”그결과 지니플랫폼 유료가입자수, 음악콘텐츠유통매출이 증가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지니뮤직은 “2020년 고객경험을 혁신하는 고도화된 음악서비스로 음악플랫폼경쟁력을 강화하고 5G기술기반 융합 음악서비스영역 증대, 해외 K-POP음원유통 확대를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습니다.

댓글 남기기

More in Business 비즈니스


Top